'태극기'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1.04 초딩과 싸우는 홍준표, 정신연령 의심스러워 by 파비 정부권

인공기가 달력에 등장하는 세상이 됐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신년인사회에서 초등학생의 그림을 물고 늘어지며 한 말이라고 합니다. 아래 그림이 문제의 초등학생 그림입니다. 이 그림은 우리은행이 주최한 미술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한 작품이라고 합니다.

 


내가 봐도 참 잘 그렸습니다. 충분히 대상을 받을 만한 작품입니다. 우리은행은 이 그림을 포함 우수작으로 뽑힌 그림들을 이용하여 달력을 제작했던 모양입니다. 우리은행의 취지나 의도도 훌륭하지 않습니까?

 

그런데 홍준표 이 한마디에 이어 자유한국당 장제원 대변인도 논평을 냈습니다.

 

인공기가 태극기보다 위에 그려져 있고, 북한과 대한민국이 동등한 나라인 것처럼 묘사돼 있다.”

친북 단체도 아니고 우리은행이라는 공적 금융기관의 달력에 인공기 그림이 들어가 있는 것을 보고 두 눈을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이제 학생들은 미술대회 수상을 위해 인공기를 그리고 미대 교수는 이런 그림을 우수상으로 선정하게 될 것

 

공당 수석대변인의 논평치고는 참 수준이 낮아도 한참 낮습니다. 자를 들고 태극기와 인공기 중 어느 게 더 위에 그려져 있는지 재어 본 모양입니다. 눈으로는 도저히 분간하기 어려울 테니 말이지요. 아마 장제원 대변인은 초등학생의 머릿속 종북사상을 재어 보고 싶었던 게 아닌가 생각될 정도로 유치한 발언입니다.  

 

급기야 자유한국당 외곽세력이라고 할 수 있는 엄마부대 주옥순 대표 등은 우리은행 앞에 몰려가 피켓을 들고 시위까지 벌였습니다. 실로 가관이 따로 없습니다.

 

그런데, 그런데 말입니다. 자유한국당은 지난 대선 때 심지어 대선홍보물에도 인공기를 버젓이 그려 넣은 전력이 드러나 내로남불이라는 지탄을 받고 있는데요. 자세히 살펴보니 북한 인공기가 무려 두 장이나 그려져 있군요. 한 장도 아니고 두 장씩이나 그려 넣었다 이 말씀이지요.  

 


장제원의 눈을 빌어 보면, 이거 명백하게 북한을 찬양 고무하는 이적행위에 해당하지 않나요? 국가보안법으로 처벌해야 하는 거 아닌가요?

 

홍준표 대표에게 고합니다. 그거 다 용서해줄 터이니 앞으로는 초등학생하고 제발 싸우고 그러지 마세요. 초등학생 그림 갖고 시비 걸고 그러는 거 너무 쪽팔리지 않습니까. 정신연령이 대체 어떻게 되는지 궁금하기 짝이 없습니다.

 

평소 말하는 거 들어보면 확인해보나마나 뻔해 보입니다만. 다시 한번 말씀드립니다.

 

제발 초등학생하고 싸우지 맙시다.”  

Posted by 파비 정부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