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저녁 8시, 푹 퍼져서 TV뉴스를 보는데 엥겔계수라는 말이 나온다. 가계 전체의 소비 지출 중에 식료품비가 차지하는 비중을 따지는 경제학 용어다. 쉽게 말하면, 돈이 많아 여기저기 쓸데가 많은 가계는 엥겔계수가 낮고 돈이 없어 쓸데가 먹는 거밖에 없으면 엥겔계수가 높다.

더 쉽게 말하자면, 이렇게 비교해보면 되겠다. 이건희 일가의 엥겔계수는 형편없이 낮지만 우리 가계의 엥겔계수는 지나치리만치 높다. 엥겔계수가 형편없이 낮은 이건희 일가의 삶은 지나치게 윤택하고 풍요롭지만 반대로 엥겔계수가 지나치게 높은 우리 가계의 삶은 형편없이 가난하고 고통스럽다는 뜻이다.

신문과 방송을 포함한 대부분의 뉴스들은 이렇게 전하고 있었다. “올해 소득하위 20% 서민의 먹는데 쓴 돈이 늘었다. 엥겔계수가 22.8%로 7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물가상승이 주범으로 보인다.” 대다수 보수언론들은 엥겔계수가 사상최고치를 기록한 원인으로 물가상승만을 꼽았던 것이다. 그럼 다른 이유는 없는 것일까?

물가는 늘 상승해왔다. 20년 전에 버스요금은 100원 미만이었지만 지금 우리는 1,000원인 시대에 살고 있다. 정몽준 의원이 한나라당 대표 경선에 나와 버스요금이 얼만 줄 아느냐는 물음에 “70원”이라고 답한 것은 그에게도 나름대로 기억이 있는 것이다. 아무튼 우리는 이를 통해 이유야 어떻든 물가란 존재는 끊임없이 올라가는 속성을 지닌 존재란 것을 알 수 있다.

노동자들의 임금인상 요구가 삶의 질 개선의 욕구도 있지만 이보다는 앞서가는 물가상승에 삶의 질이 저하되는 것을 막기 위한 방편이라는 측면이 그래서 있는 것이다. 이런 지점에서 물가상승이 엥겔계수에 영향을 미친다는 것은 부정할 수 없는 사실이지만 모든 것을 물가의 책임만으로 돌려서는 본질을 정확하게 볼 수 없다는 결론이 나온다.

그런데도 언론들은 어째서 엥겔계수가 높아진 원인으로 물가상승만을 지목하는 것일까? 실제로 그들은 그렇게 믿는 것일까? 조선일보와 중앙일보 등 국내 유수의 언론사 경제담당 기자들의 경제학적 식견이 짧아서 물가상승 외에는 아무것도 보지 못하는 색맹인 것일까? 다행스럽게도 한겨레신문이 그나마 균형을 잡는다.

“김미선 에듀머니 팀장은 ‘엥겔계수가 오른 이유를 물가 상승에서만 찾아선 안 된다’며 ‘저소득층의 소득이 줄거나 정체되면서, 소비지출을 늘리지 못하는 더 큰 배경을 같이 봐야 한다’고 말했다. 식료품값이 올라 엥겔계수가 높아질 수 있지만, 전체 소비지출이 줄어들 경우에도 엥겔계수가 커지기 때문이다.” (한겨레신문 11. 20. 기사에서 인용)

△ 한겨레신문

친구이자 비정규직 노동자인 김○◯ 씨는 벌써 4년째 임금이 동결되었다면서 동료들과의 사적인 회식자리에도 거의 나가지 않는다고 말한다. 쓸 돈이 없기 때문이다. 물가는 올라가는데 명목소득에 변동이 없다면 이는 곧 실질소득이 줄어들었음을 의미하는 것이다. 먹는 것조차 줄였지만 식료품비 비중을 나타내는 엥겔계수는 높아지는 역설이 일어나는 것이다.

실로 오랜만에 엥겔계수라는 다소 학구적인 용어를 들으면서 밀려드는 감상은 이런 것이다. “이명박 대통령이 후보시절 장밋빛으로 그득한 이른바 747 대선공약을 들이밀더니 결국 우리가 받은 것은 최악의 엥겔계수 수치로구나. 무역규모 7위의 경제대국에 살면서도 먹는 것에 급급한 70년대의 향수를 뿌려야 하다니 이런 아이러니가 또 있을까.”

감상이라고 말하는 데에는 특별한 이유가 있다. 잘 먹고 잘 살게 해준다고 해서 뽑아주었지만 이명박은 경제대통령보다는 토건대통령이 되길 원했으며 또 그렇게 밀어붙였다. 아마도 이명박 대통령은 토건이 곧 경제라고 생각했던 모양이다. 보통의 국민이 생각하는 경제와 이명박이 생각하는 경제는 우선 살아가는 토양부터가 완전히 달랐던 것이다.

결국 경제대통령 이명박은 ‘7년 만에 최대치의 엥겔계수’라는 선물로 자신을 뽑아준 국민에게 화답했다. 내일의 희망 대신에 오늘의 일용할 양식에 매달리며 살아가야 하는 나라를 만들어 국민들에게 던져준 것이다. 그런데 왜 감상을 말하는가. 지금껏 보아온 국민이라는 이름의 이 부족은 대체로 ‘망각의 종족’에 가깝다는 사실 때문이다.

Posted by 파비 정부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yeogangyeoho.tistory.com BlogIcon 여강여호 2011.11.21 06: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실이 이런데도
    그들은 성공한 정부 운운하고 있다죠?..
    그저 기다리기에는 우리네 삶이 너무 고달픕니다....

  2. Favicon of http://www.onlineshop-moncler.com BlogIcon moncler 2011.11.21 1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계 전체의 소비 지출 중에 식료품비가 차지하는 비중을 따지는 경제학 용어다. 쉽게 말하면, 돈이 많아 여기저기 쓸데가 많은 가계는 엥겔계수가 낮고 돈이 없어 쓸데가 먹는 거밖에 없으면 엥겔계수가 높다.

  3. Favicon of http://souhaya.tistory.com/ BlogIcon 별글 2011.11.21 20: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명박을 경제를 살릴 거라고 뽑아준 사람들이 잘못이죠.
    더 큰 문제는 안철수 효과로 인해 박근혜 씨의 지지율과 한나라당이 주춤하긴 하지만 아직도 상당하는 것이죠 ^^;

  4. 엥겔지수 2011.11.22 00: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통령을 잘 못 뽑았어. 내년에는 잘 뽑아야 한다

  5. Favicon of http://enormousseo.com BlogIcon Directory Submission Service 2012.05.25 01: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문과 방송을 포함한 대부분의 뉴스들은 이렇게 전하고 있었다. “올해 소득하위 20% 서민의 먹는데 쓴 돈이 늘었다. 엥겔계수가 22.8%로 7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물가상승이 주범으로 보인다.” 대다수 보수언론들은 엥겔계수가 사상최고치를 기록한 원인으로 물가상승만을 꼽았던 것이다. 그럼 다른 이유는 없는 것일까?

  6. Favicon of http://www.nfljerseyscanadax2012.com/ BlogIcon nfl shop 2012.12.29 23: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http://www.hermesswedenv.com/ hermes väskor tänkte tvekade hon och frågade henne, "hermes ...... hermes hur man kommer ner från taket?"hermes svara mig snabbt,http://www.hermesswedenv.com/ "Mr Gu hålla dig nere."hermes tidigare i en sådan gissning, men veta sanningen, eller en liten chockad. Lite förvirrad, lite nervös, lite smickrad, parestesi komplexa, kan hjärnan inte hantera så många känslor, är templet lite öm.

    "Ah, så" http://www.hermesswedenv.com/ väskor online sade, "så ah ...""hermes bara bra för dig." Hennes utseende och ljud knepigt.Jag tittade på henne i förundran, du uppmuntrade mig att ha mer kontakt med honom? Rädd jag hermes vet ilska? Henne men en tydlig ställning mot mig och visa affärer. "

    Hon "shabu" om att gå tillbaka till sjukhussängar, http://www.hermesswedenv.com/ handväskor online sover fortfarande.Hon var lättad, sänkte rösten, "strålriktaren försiktig trodde att hon stod en hermes vinkel naturligt tar hänsyn till olika faktorer, inte kom ihåg, du är bara en tjugoårsåldern flickor," hon slutade lite, "Dessutom är Mr Gu inte den typ av casual uppvakta människor, kan du tro honom."

  7. Favicon of http://www.hermesitalyz.com/ BlogIcon birkin hermes 2013.01.02 22: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Esta mejora cheongsam, split muslo no es tan obvio, lo más importante es el cheongsam lleva bragas llevar a su madre fue justo para http://www.ghdspainv.com/ ghd planchas!Inicialmente también emperatriz viuda este aspecto una ropa poco demasiado apretado un poco frío, pero no gana el elegante enero y mendicidad ghd, la renuencia a usar, pero este vestido se ajuste exactamente! Aunque parece un poco estrecho, pero esta ropa ponerse, y Sentí que mi propia espalda recta y el abdomen del Estado, la gracia Dayton es ahora sin duda!

    Demasiado emperatriz viuda momento musical alabanza sincera de oreja a oreja, y debe dar http://www.ghdspainv.com/ ghd outlet recompensa! ghd contienda pasada, sin embargo, tuvo que aceptar algún tipo de recompensa, toca Yueya, también en un buen estado de ánimo a un lado para recoger algunos toques de fantasía para que terminó en un fracaso económico.

    El trío charlamos un rato, un abrir y cerrar de ojos, a la hora del almuerzo, también emperatriz viuda ¿Qué están dispuestos a dejar http://www.ghdspainv.com/ ghd desalojo, sólo mantenerla con un almuerzo reunir riendo y bromeando.Sin embargo, después del almuerzo cocina imperial enviado a los invitados del palacio ghd emperador no invitados invitados, Xianzhao Lian instalado nieto comportado también la emperatriz viuda música de oreja a oreja, le dejó con una comida.

    http://www.ghdspainv.com/ http://www.ghdspainv.com/

  8. Favicon of http://www.ghdspainshopx.com/ BlogIcon Planchas GHD 2013.01.06 18: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Pour les mots Rong Momo, http://www.ghdhairstraightenershopj.com/ lisseur ghd pas cher et ne mentionne pas si oui ou non installé comment? Pas installé quoi? Lingfei veut rendre la vie difficile et sa voix, puis avec elle!En fait, cri perçant ghd ou utiles, pas très longtemps,http://www.ghdhairstraightenershopj.com/ elle a mis l'empereur, la reine mère a appelé à l'.

    C'est une bonne chose, plus de gens à être présents, le plus excitant, mais aussi pour sauver sa http://www.ghdhairstraightenershopj.com/ GHD suite pour aider les connaître quoi.ghd yeux, l'empereur progressé au même rythme, et même la reine mère, également inquiet de cette croisière., Ghd n'est pas ce qu'il faut dire, cette fois, elle a dit que quoi qu'il arrive, et c'est faux.

    Entendu de tels cris, http://www.ghdhairstraightenershopj.com/ GHD Pas Cher douairière regard en face, sont le visage heureux, l'impératrice douairière le canthus même avec des larmes.Avec le passage du temps, ghd ressembler de plus en plus laid, il a même quelque chose, peu importe irruption dans l'homme Le Yanxi impulsion Palace n'est pas dans la salle d'accouchement, sans parler de son ou de gh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