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6월 15일은 6.15 남북공동선언 12주년 기념일이자 동시에 5년 전 자신을 스스로 주사파라고 밝힌 어느 만29세의 한 청년에게 막박이 깨져 사십바늘을 꿰맨 날이다.

그놈은 6월 14일 밤 술자리에서 부끄러운 듯 자랑스러운 듯 주체총서를 다 읽고 김일성회고록을 마스터한 다음 비로소 주사파에 입문(입문이란 말을 썼다)했노라고 하고선 다음날 새벽 1시경 소주병으로 내 막박을 찍었다.

그러므로 6월 15일은 민족에겐 화해와 협력의 등불을 밝힌 기쁜 날일지 몰라도 내게는 매우 치욕스러운 날이며 분노의 날이다.

그런데 오늘 그놈이 경남도민일보에 글을 썼다. 12주년만에 다시 읽는 '6.15 남북공동선언'이라나? 우리겨레하나되긴지 뭔지에서 요직에 있나보다.

김재연이 보좌관도 유시민-조준호-심상정 등에게 폭력 휘둘렀다고 하더만 이놈들은 폭력만 쓰면 좋은 자리 차지하나보다.

하지만 나는 아침부터 기분 매우 드럽다. 트라우마가 도진다. 좀 유식한 말로 외상후 스트레스 증후군이라고 하던가! 아무튼 매우 우울하다. 경남도민일보가 갑자기 보기 싫어진다.

Posted by 파비 정부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buyuggs2012.co.uk/ BlogIcon Ugg Boots Cheap 2013.01.03 16: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재연이 보좌관도 유시민-조준호-심상정 등에게 폭력 휘둘렀다고 하더만 이놈들은 폭력만 쓰면 좋은 자리 차지하나보다.

  2. Favicon of http://www.louisvuittonusab.com/ BlogIcon louis vuitton online 2013.01.03 16: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O la prossima volta, amico mio, è ancora a casa che mi aspetta! "Enthone Ming rinviato Road, http://www.hermesitalyz.com/ birkin hermes prezzo ancora in attesa per lui di tornare a cottura."Il tuo amico? hermes, quel giovane uno sguardo che è una capace di grandi cose, semplicemente, ha chiamato insieme a tutti buona per bere un paio di bicchieri."

    "Questo è troppo disturbo la http://www.hermesitalyz.com/ borse hermes e la zia.""Nessun problema, più due paia di bacchette, ascoltami, sei in piedi, ora torna al tuo cuoco zia." hermes direttamente tirato di andarsene.Vedi insisteva, hermes ha dovuto accettare."Che zio ti aspetta, la mia arte non è ancora tornato." hermes rivestimento prima Atkins scappato, gridando un paio di volte.

    piega http://www.hermesitalyz.com/ borsa hermes birkin a portata di mano il tronco di un piccolo albero per il fogliame, nelle nostre mani, cammina con esso battendo i cespugli "chiamati a suscitare la sua estate sospetti serpente, in particolare questa erba, camminare di più a fai attenzione con un bastone battendo i cespugli, i serpenti sono molto avvertire e sentire il movimento si strisciare via.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