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예

마이더스 경고 “금감원, 너나 잘하세요!”

지난주에 금감원(금융감독원)이 드라마 마이더스에 경고자막을 내보낼 것을 요청했다고 합니다. 말이 요청이지 사실상 압력입니다. 여기에 대해 네티즌들은 어떻게 생각하고 있을까요? 한마디로 우습다는 반응들입니다.

“너나 잘하세요!”

친절한 금자씨 보신 분들은 이 유명한 대사를 기억하시겠지요? 우리의 친절한 금자씨가 13년을 복역하고 교도소 문을 나설 때, 교회 신도들이 줄을 서서 축하 노래를 불러주며 다시는 죄 짓지 말라는 의미로 하얀 두부를 건네자, 손가락으로 밀어 떨어뜨리며 이렇게 말했죠.

“너나 잘하세요!”


아마도 이 영화를 보고 있던 많은 분들은 친절한 금자씨의 이 돌연한, 그러나 너무나 통쾌한 행동에 속이 시원했을 것입니다. 저도 그랬습니다. 저는 지금도 가끔 친절한 금자씨의 이 장면이 생각납니다. 최고의 명장면이었죠. “너나 잘하세요!”

너무 놀라 입을 벌린 채 멍하니 서있는 교회 신도들을 뒤로 하고 검은 선글라스를 쓰고 물방울 원피스자락을 날리며 바쁘게 어디론가 사라지던 이영애의 모습은 지금도 잊을 수가 없습니다. 박찬욱 복수시리즈의 완결판. 그런데 금감원이 다시금 이 “너나 잘하세요!”란 명대사를 상기시키는군요.

금감원이 SBS 드라마 마이더스에 경고메시지를 보낸 이유는 이렇습니다. 드라마에서 묘사된 ‘작전’, 즉 주가조작이 사실과 다르고 오해의 소지가 많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금감원 자본시장조사국이 SBS에 다음과 같은 경고자막을 내보내도록 요청했고, 내보냈습니다.

“실제 주가조작은 실패하는 사례가 많으며 성공할 경우에도 최대 무기징역 등 엄중한 처벌을 받게 되는 범죄행위임을 알려드립니다.”그러나 이 말을 믿는 사람은 별로 많지 않은 듯합니다. 그리고 말이 나왔으니 말이지 드라마를 보는 국민들 중에 주가조작 할 만한 사람이 과연 몇 명이나 되겠습니까? 그들 중엔 주식 구경도 못해본 사람이 대다수일 겁니다. 그리고 설령 주식 몇 푼 갖고 있다손 치더라도 주가조작? 꿈도 못 꿀 겁니다.

자, 그럼 네티즌 몇 분의 반응을 한번 살펴보실까요?

“유죄판결을 받은 론스타는 뭐죠? 금융당국은 SBS 마이더스 열심히 시청하고 반성 좀 해야 할 듯!” 
“찔리는 게 있으면 바로 잡아야 쥐, 드라마에다 지랄이야.”
“누군가 발이 저린가 보네.”
“그게 본업? TV드라마는 감독하고 실제 저린 짓한 론스타는 보호하는 금감원, 금융위! 이게 뭥미? 니들이 TV감독위원회니?”

금감원의 경고자막대로라면 론스타의 외환카드 주가조작은 어떻게 되는 건가요? 일단 검찰에 의해 법정에 세워지고 유죄판결까지 받았다고 하니 ‘성공한 사례’가 되겠군요. 그렇다면 금감원의 경고처럼 ‘성공할 경우에도 최대 무기징역 등 엄중한 처벌을 받게 되는 범죄행위’에 해당된다는 말인데….

그러나 금감원이 지금껏 론스타에 취해온 태도를 보면 마이더스에 발 빠르게 경고메시지를 보낸 것과는 사뭇 다르다는 비판이 많습니다. 유죄판결을 받기 전이나 후나 금감원의 론스타에 대한 입장은 “유보” “법률검토” 이런 말 말고는 없습니다.

마이더스에서 김도현(장혁)에게 매수당하는 한영은행 행장이나 유인혜(김희애)의 뒤를 돌봐주는 금감위 위원장 같은 부패한 인물들이 사실은 너무도 완벽하게 사실적으로 묘사되었다는 사실을 이미 우리 시청자들은 잘 알고 있습니다. 특히 론스타가 그걸 일깨워주었죠.

론스타는 최근 다시 하나지주금융의 매매계약으로 ‘먹튀’ 논란이 일고 있는데, 이런 일들이 버젓이 일어나는 것은 어느 네티즌의 말처럼 ‘만인에게 평등한 법’을 ‘만명의 부자에게만 평등한 법’으로 만들고 있는 금융당국 때문인 것입니다.

그건 그렇고 말입니다. 금감원의 이번 처사는 국민을 무시해도 너무 무시한다는 생각을 지울 수가 없습니다. 국민들이 무슨 바봅니까? 주가조작이, 돈 보따리를 싸들고 은행장과 이사들을, 금융위원회 위원장을 매수하는 짓이 나쁜 짓이라는 걸 모르는 사람이 누가 있을까요?

TV드라마에 절도범이나 강간범, 살인자가 나온다고 해서 선량한 국민들이 모방범죄를 할 거라고 생각해서 “이러저러한 짓을 벌이는 것은 실패하는 사례가 많으며, 성공하더라도 중형의 처벌을 면치 못하는 범죄행위”라고 경찰당국이 매번 경고자막을 내보내라고 한다면 얼마나 우스운 일이겠습니까.

그래도 금감원이 정히 걱정된다면, 서민들이 주로 보는 TV드라마에다 이런 경고자막 내보내라고 강제할 것이 아니라 실제로 잠재적 범죄자들이 우글거리는 경총이나 전경련, 자본시장 이런 곳에 가서 “이러저런 짓을 하면 큰 코 다친다”고 엄포를 놓는 것이 효과적이지 않을는지.

그리고 무엇보다 조치유보니 법률검토 따위의 말만 할 것이 아니라, 당장 유죄판결이 난 론스타에 대해 의결권 행사금지(대주주 자격상실로 인한 초과보유주식에 대한)와 초과보유주식 강제매각 명령 등 조처부터 해야 하지 않을까 합니다만.

아울러 경고자막에서 보여주듯 론스타 관계자들을 무기징역 등 중형에 처할 수 있도록 모든 조처를 취함으로써 법이 만인에 평등하다는 걸 보여주어야 하지 않을까요. 하지만 다 부질없는 기대란 걸 우리는 압니다. 그들은 아마 이렇게 말하겠지요. “웃기지 마세요!”

하지만 그들도 압니다. 마이더스의 이야기는 거의 실화에 가깝다는 것을.

  • 이전 댓글 더보기
  • 톰과 2011.04.07 17:53

    금감원 직원중에도 훌륭하신분들 많습니다

  • 일하세요 2011.04.07 17:54

    드라마 보고 있지 말고 제대로 감독이나 하세요~

  • 석독이는 2011.04.07 17:55

    마이다스를 시청하라!!

  • BlogIcon 소승안 2011.04.07 18:06

    어쩌면 그렇게 똑 같을 수가 있죠 그러니 금융위에서 압력까지!!! 우리나라가 아직 정의사회가 있는지요

  • 이동규 2011.04.07 18:08

    너나 잘하세용

  • 짱구 2011.04.07 18:12

    드라마 감독보다는 실제 벌어지고 있는 현실 파악부터...

  • 짱구 2011.04.07 18:12

    드라마 감독보다는 실제 벌어지고 있는 현실 파악부터...

  • ㅎㅎㅎㅎ 2011.04.07 18:35

    금감원 자막대로 이미 주가조작을 벌인 론스타에 대해 중징계를 내리세요

  • 오마담 2011.04.07 18:55

    정말 금융위 자기들 앞가름이나 제대로 해야할듯합니다

  • 보쳉 2011.04.07 19:18

    금융위는 권력의 눈치보지 말고 소신껏 하시면 먹튀의 국부유출을 막을 수 있습니다.

  • 너나잘해 2011.04.07 19:58

    주가조작이 범죄라는 걸 잘 아시는 분들이 론스타의 무죄를 증명하려고 로펌에 법률검토 의뢰하시나요?
    드라마 검토 마시고 너나 잘하세요

  • 불공정사회 2011.04.07 21:22

    금융위 정녕 그대들만 모르는가?

  • 2011.04.07 21:54

    도둑이 제발저린거죠. .금융위가 그런 자막을 내보냈다는게 아이러니하네요 정작 처벌도 못하고 어떻게듯 도와주려고 하면서..

  • Favicon of http://180092@hanmail.net BlogIcon 쭈니 2011.04.08 00:23

    금융위는각성하라

  • 뽀더 2011.04.08 12:46

    엄중한 처벌을 받게 되는 범죄행위도 하나금융 김승유나 론스타 같이 돈 있고 빽있는 사람을 비켜가죠. 뒤에 그 부분을 빼셨네 ㅋㅋ

  • 멜로우 2011.04.08 12:57

    금융위도 누구 눈치보나?

  • Favicon of http://enormousseo.com BlogIcon Directory Submission Service 2012.05.25 01:30

    친절한 금자씨 보신 분들은 이 유명한 대사를 기억하시겠지요? 우리의 친절한 금자씨가 13년을 복역하고 교도소 문을 나설 때, 교회 신도들이 줄을 서서 축하 노래를 불러주며 다시는 죄 짓지 말라는 의미로 하얀 두부를 건네자, 손가락으로 밀어 떨어뜨리며 이렇게 말했죠.

  • Favicon of http://www.sportsnfljerseysa.com/ BlogIcon discount nfl jerseys 2012.12.29 23:01

    http://www.hermesswedenv.com/ hermes väskor direkt sägs redan vet min familjesituation, hennes rent ut som introducerade mig till ett jobb.Tid hermes trött, sitter i skolans trädgård för vila, de varma sommarmånaderna, hermes köra hela dagen, tre eller fyra matcher av intervjun, skall falla in i huden.

    Även om jag vet att den främre delen av http://www.hermesswedenv.com/ väskor online seniorer har alltid varit att kasta mig för skojs skull, men också gav upp så mycket tid, beordrade mig att inte tro att han ursprungligen hade ett gott syfte, nickade, sa att han kommer att intervjua.Jag har bott i restaurangen för en månad, men ändå inte vet hermes ta initiativ till att ge en hjälpande hand för att hjälpa mig. Men hans personlighet, är jag rädd att inte skulle vara så enkelt att resa handlare som arbetar på egen hand även mig en tjänst.

    Jag stod två män runt där, redo att gå upp för att hälla vin. http://www.hermesswedenv.com/ handväskor online och kalla det musik skratta Jade flicka, är flickan lite blyg i början, efter ett glas vin du kommer att känna att hon är blyg blyg falla sönder, rodnade och började säga inte lyssnar, ner från himlen till jorden, från att lära sig kläder, som om en livstid av ord kommer att sägas i dag bäst, hermes tyst lyssnande, dels stödja hans huvud, är ett leende mycket varmt.

  • Favicon of http://www.ghdhairstraighteneraz.com/ BlogIcon ghd sale 2013.01.02 21:52

    Casa Chu recientemente también se calman un poco de tiempo atrás planchas ghd baratas también dijo que algunos de ellos se mueve, pero recientemente se le ha sorprendido la familia Chu se volvió como un cambio repentino como negocios de manera honesta pequeño truco no lo hizo.

    plancha ghd'd pensar, porque las palabras silenciosas Chu Chu fuera de la familia también pueden preparar un gran movimiento, esperando a que pase la tormenta desde la fecha de la Consejería de Shang familia Chu comenzó a tratar con el inicio del Su.La calma antes de la tormenta Bale, ghd, naturalmente, le dijo a Sue King alguna vez ver cómo defenderse es.

    La marcha de los próximos tres días antes de enviar hacia fuera Suyu, plancha pelo ghd niño está con la onda cuadrada, Fei hijos en común tiende el. Recientemente abierto la huerta, esta vez han ido a vivir en el palacio, sólo para encontrar algo que hacer"ghd, fuera poco hijo de apellido Duan pidió ver" la entrada del mayordomo entró intrínseco reportado.

    http://www.ghdspainv.com/ http://www.ghdspainv.com/

  • Favicon of http://www.bulberrysale.com/ BlogIcon burberry coat 2013.01.06 17:30

    En ese momento, alguien llamó y la voz http://www.ghdspainshopx.com/ GHD España ansioso: "la mente, la mente"ghd contener la respiración, no quiere decir nada.Y llamo por un tiempo, se oyó fuera, Lancashire sonido de la música: "sub Vietnam, para tomar su mente qué?" Basta con escuchar la ghd, dijo: ". Ah"

    http://www.ghdspainshopx.com/ GHD extraña: "La mente no es así?"Dijo: "Sí".ghd, dijo: "el tiempo de trayecto es de seis mente, y usted tiene una cita, ¿verdad que todavía puede clubhouse, ¿Por qué no vienes a mi oficina a esperar por ella, o llamar con anticipación?"ghd dijo: "Oh, no, no podría conseguir a través de su teléfono celular, no saben es que no hay poder".

    http://www.ghdspainshopx.com/ ghd planchas, dijo: "Ella no va a ir a casa, ¿verdad?"ghd dijo: "Me voy a casa y ven, no en casa, gracias, sigo yendo a casa otra vez para verlo, yo voy primero".ghd es aliviado, y no podía dejar de sonreír, y pelea Chen promesa tenido apartamento solo se puede ocultar, pero ahora sólo se pueden esconder en la oficina, cómo tan miserab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