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마준, 참 구제불능입니다. 인간의 사악함이 그 끝이 어딘지 모를 정도로 그의 악행은 거침이 없습니다. 물론 그가 멈칫거리지 않는 것은 아닙니다. 그도 갈등합니다. 그러나 결국 구마준은 그가 쓸 수 있는 모든 수단을 동원해 악행을 저지르고자 합니다.

구마준이 입은 트라우마, 처지, 갈등 이런 것들로 사람들은 구마준을 이해하려고 노력하기도 합니다. 거기다 구마준이 탁구에게 독초를 슬까말까 머뭇거리는 장면은 마준에 대한 연민과 동정심을 보이면서도 뭔가 개운치 않은 사람들에겐 좋은 변명거립니다.  

하긴 마준도 인간입니다. 인간인 이상 다른 사람을, 그것도 자신의 형(물론 마준은 탁구가 피 한방울 섞이지 않은 남일 뿐 아니라 쫓아내야만 할 적이란 사실을 인식하고 있습니다)에게 위해를 가하면서 아무런 감정이 없다면 악마입니다. (악마도 실은 천사였으며 선한 감정이 있었다는 점을 생각해 보면, 무조건적인 악이란 세상에 없습니다.)

...... ▲ 구마준, 그도 불쌍한 존재처럼 보이지만...그러나 결국 선택은 그의 몫이고, 책임도 그의 것입니다.


구마준이 김탁구에게 저지른 악행은 12살 때로 거슬러 올라갑니다. 이해를 돕기 위해 간단하게 정리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첫번째 악행, 12살 때 김탁구를 도둑으로 몰았음. (김탁구가 결백하다는 것을 아는 사람은 구자경
                  과 지금은 고인이 된 할머니 홍여사 두 사람 뿐임)
두번째 악행, 12살 때 또 다시 김탁구를 도둑으로 몸 (이번엔 구마준이 서인숙의 돈과 패물을 훔쳐
                  써놓고선 그걸 
탁구의 짓이라고 거짓말을 했음. 졸지에 탁구는 절도 전과 2범이 됨)
세번째 악행, 24살 때 팔봉빵집에서 다시 만난 탁구에게 또 누명을 씌움. 이번엔 제빵실을 난장판
                  으로 만들고 반죽
을 훼손시켜 장사를 못하게 한 다음 그걸 탁구가 한 짓으로 만듬.

이렇게 정리를 해놓고 보니 구마준의 악행이란 게 별 거 없군요. 악행의 내용들이 주로 누명을 씌운다는 내용인데, 이런 정도는 주로 초등학생들이 교실에서 미운 아이를 따돌리기 위해 하는 얄미운 수 정도에 불과합니다. 구마준이 알고 있는 비밀 때문에 갖게 된 김탁구에 대한 증오심에 비하면 참 소박합니다.

구마준은 제가 구일중의 친아들이 아니며 생부와 생모가 거성가를 집어삼키기 위해 심어둔, 말하자면 뻐꾸기 새끼란 사실을 이미 12살 때 할머니 홍여사가 폭우 속에 죽어가는 현장을 목격하며 깨달았습니다. 그때부터 구마준에게 김탁구는 공존할 수 없는 적입니다. 그런데 형이라고 부르라니, 개뿔~

그러나 그럼에도 아직은 구마준이 저지른 악행들이 밉기는 해도 그렇게 쳐죽일 정도로 비난 받을 정도의 내용들은 아닌 것 같습니다. 그런데 이제 바야흐로 구마준이 본격적인 악행을 저지르려 하고 있습니다. 독초를 이용해 탁구의 미각과 후각을 마비시킬 생각입니다.

...... ▲ 독초를 쓸까말까? 고민중. 그런데, 팔봉선생님. "나는 네가 하는 일을 다 알고 있어!" 하는 표정, 뭥미?


설빙초. 과도하게 복용하면 영원히 미각과 후각을 잃을 수도 있습니다. 오, 정말 큰일입니다. 탁구가 걱정되는 것이 아닙니다. 탁구는 어쨌든 그 진실된 마음으로 인하여 최고의 제빵사가 될 것이 확실합니다. 탁구는 주인공이고 그게 이 드라마의 스토리니까요. 

그렇다면 무엇이 큰일? 바로 구마준이 큰일이란 겁니다. 탁구는 구마준의 생부인 한승재의 계략에 의해 시력을 잃었던 적이 있습니다. 이번엔 한승재의 아들이 탁구의 미각과 후각을 없애려고 계락을 꾸밉니다. 탁구는 참 복도 많습니다. 한승재에 이어 그의 아들에게까지 시련을 겪습니다.

이건 뭐 대를 이어 악행을 완성하자는 것도 아니고. 결국에는 구마준이 독초를 쓰고야 말겠지만, 그래서 탁구는 미각과 후각을 잃고 맛도 냄새도 느끼지 못하는 불구가 되겠지만, 그러나 탁구는 그 시련을 뚫고 마침내 혀와 코만 갖고 빵을 분별하는 경지를 넘어 새로운 경지에 도달하겠지요.

어릴 때 무협지를 보면 주인공들은 늘 그렇습니다. 낭떠러지에서 떨어져 초죽음 상태에 빠지거나 완전히 무공을 잃어 거의 폐인이 다 된 경험을 하고 난 다음에야, 양맥이 타동되고 오기조원, 등복조극을 넘어 최고의 경지, 곧 입신의 경지에 다다르게 됩니다. 탁구도 이와 비슷한 길을 걷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 ▲ 역시 뻐꾸기 새끼도 뻐꾸기다? 어머니와 아버지가 걸었던 길을 똑같이 가려는 구마준... 비극이네요.


그러나 문제는 역시 구마준입니다. 지금까지 마준이 저지른 악행들은 그저 질투심과 불안감에서 비롯된 치기어린 행동이라 이해받을 수도 있는 것들이었습니다. 하지만 지금 하고자 하는 일, 독초를 탁구에게 투여하려고 하는 이 무서운 음모는 용서받을 수 없는 악행이며 범죄행각입니다.

마치 종달새의 둥지에서 가짜 어미새(종달새)의 알과 새끼들을 밀어 떨어뜨리고 먹이를 독차지해 받아먹으며 자란 뻐꾸기가 다 자란 다음에는 어미새의 울음소리를 따라 떠나고야 마는 뻐꾸기처럼, 구마준도 그렇게 운명처럼 지워진 길을 따라 가게 될까요?

아직까지는 그래도 구마준에겐 용서의 여지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제 독초라는, 다시는 돌아올 수 없는 강을 건너려는 마준이 안타깝기만 합니다. 제발 마준이 마음을 바꾸어 최악의 선택만은 말아 줄 것을 부탁하고 싶은 심정입니다. 간곡한 마음으로, 이 정도에서 멈추어주길….

...... ▲ 악! 딱 걸렸네. 구마준과 신유경의 밀회(거래?) 장면을 본 미순이, "이거 좋아해야 돼, 슬퍼해야 돼?"


아, 그리고 마지막으로 구일중을 위해 한마디만 더 변호를 하고 가야겠습니다. 구일중이야말로 최고의 악인이 아니냐고 하시는 분들이 꽤 있는데, 그건 그렇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구일중이야말로 이 드라마에서 마준과 더불어 최고 불쌍한 사람 중에 한 명입니다. 그가 차갑게 나오는 것은 아마도 하나의 연출 효과를 노린 것이리라 봅니다.

어머니를 누군가에 의해 (그것이 미필적 고의든, 사고였든) 살해당해 잃었으며, 하나밖에 없는 아들은 납치유괴, 폭력, 인신매매, 살해 등 갖가지 위협에 시달리고 있는데 그가 너무나 온화한 표정으로 나온다면 정말 안 어울린다는 생각이 듭니다. 게다가 어떤 분의 진단처럼 마준이의 출생의 비밀까지 알고 있는 것이 사실이라면…?

그렇다면 구일중이야말로 너무나 비참한 인간이 아니겠습니까? 그러나 그는 아직 한승재와 서인숙이 벌인 어머니와 아들에 대한 살인 음모에 대해 모르고 있는 것이 확실합니다. 알았다면 두 사람을 절대 가만 놔두지 않았을 겁니다. 그게 상식이죠. 이제 오늘 누군가가 자기마저 죽이려 한다는 사실을 깨닫게 되겠지요.

그리고 곧 모든 전모를 알게 될 겁니다. 그때 구일중의 심정이 어떨까요? 분노로, 찢어지는 심장의 아픔을 견디지 못하고 거성가가 무너질 정도로 고통스런 비명을 지르게 되지 않을까요?
으아~~~~~~~아악, 하고 말입니다.
Posted by 파비 정부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10.08.12 14: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합니다.
    구일중 회장이 악인이라니 당치도 않습니다.

  2. 해윤맘 2010.08.12 15: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합니다~
    저도 다른분이.. 구일중의 역겨워서 어쩌고 하는글을 봤어요 최고의 악인이라고
    그글에 저도 욱 해서.. 답글남기려다가.
    내가 그렇게 생각안하면됐지고 넘겼는데

    지금은 공감하는내용이라;.. ㅎㅎㅎㅎ

    당연히 구일중이 그렇게 차갑게 하는게 전..더 고소하던데요;; 잘한다잘한다
    이러면서;;흠;; 서인숙과 한승재.. 제발...........벌받기를 바라면서..
    ㅋㅋㅋㅋ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8.12 16: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니까 김탁구가 인기 있는 이유를 연구해보자면,,,
      탁구란 이름이 한몫 하는 거 같고... ㅋ
      복잡한 캐릭터들...
      그래서 의견들도 다양하고... 뭐 그런 거 같아요.

      저두 한승재, 서인숙 제발 벌 받길 바랍니다.
      안 그럼 정말 돌아버릴 거 같아요. 아, 그럼 안 되지겠죠?
      저도 우리 가족 생각해야쥐~~

  3. ㅇㅇㅇ 2010.08.12 15: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독초 먹이는 거 같습니다
    문신아저씨가 탁구 등에 업고 뛰는 장면 찰영했다고 하는 거 보니까
    그런 이유 아닐까요
    궁금증폭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8.12 16: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무래도 먹이긴 하겠죠.
      예혀~ 그래서 결국 한승재가 간 길을
      가는 거죠.

      탁구도 참 파란만장합니다.
      승재에겐 눈을, 마준에겐 입과 코를... ㅜㅜㅜ

  4. 빛무리 2010.08.12 16: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읽었습니다..^^ 저도 사실 구마준을 지나치게 변호할 생각은 없습니다. 동정심이 일어나긴 하지만, 이해하기 힘들 만큼 못난 녀석인 것도 사실이에요. 촌스런블로그님도 그렇고, 파비님도 그렇고, 구일중을 악인이라고 생각하는 제 의견에 반대하는 이유로, 구마준의 악행과 모자란 인격을 예로 드시는 것 같은데... 글쎄요, 제 생각엔, 그건 그거고 이건 이거라고 봅니다. 구마준이 못난 놈인 것과는 별개로... 어린아이를 대하는 구일중의 태도는 옳지 않았다는 것이지요.
    비밀을 알면서, 용서하지도 않고 헤어지지 않고, 가족의 이름으로 곁에 둔 채, 냉대하며 살아왔다는 것이 바로 제가 구일중을 비판하는 이유입니다. 그런 이중적 행동을 이해하는 분들도 물론 계시겠으나, 저의 인생관으로는 도저히 이해가 안되거든요. 용서하거나, 헤어지거나, 둘 중 하나를 선택했어야 사람다운 사람이라는 것이 제 생각입니다.. 아무리 생각해도 구일중은 한승재보다 더 무서운 사람이에요. 덜덜..;;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8.12 16: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죄송해요. 저도 빛무리님 의견 이해는 가지만...
      그래도 한승재, 서인숙이 너무 미워요.
      제 자식들은 금이야 옥이야 하면서
      구일중의 자식을 저렇게 만들었으니,
      어쨌든 구일중은 피해자거든요.
      일중씨 입장에서야 아무래도 마준에게 정이 가긴 힘들듯.
      설사 마준이 출생 비밀을 모른다고 하더라도,
      빵을 만드는 장인의 입장에 서면
      마준을 똑바로 보긴 힘들거라 봐요.

      암튼, 거듭 죄송해ㅠㅠㅠㅠ~
      다행히 저는 철저하게 (공식 비공식 합쳐서)
      1부1처제에 순응하며 잘 살고 있답니다. ㅎㅎ

  5. dd 2010.08.12 16: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 튀어보려고 무리수를 두는 의견이었죠. 탁구아빠가 악역이라니...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8.12 17: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꼭 무리수라기 보다는... 첨부터 구일중과 탁구 할머니 홍여사에 대해 시대착오적 남아선호사상 따위로 비판이 많았었죠. 게다가 구일중이 너무 차갑고 냉정하게 나오니까... 그런 의견이 나올 수도 있겠다 싶어요.

    • Jakobus115 2010.08.12 17: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동감입니다.

  6. 세상밖으로 2010.08.12 17: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어제 보면서 신유경의 선택이 답답하더군요.
    결국 그렇게 복수를 위해 떠나는 모습이 짜증날 정도로..
    하지만 그렇다고 김탁구가 불쌍하지는 않았습니다.
    여차하면 미순이랑 엮어져도 나쁘지 않을거 같다는 생각도 들었거든요.
    어쩌면 그게 더 많은 사람들에게 축하받는 길일지도 모르겠네요.
    그렇게 된다면 결국 신유경은 복수를 끝내고
    구마준에게도 복수하면서 마침표를 찍겠죠.
    어쩌면 신유경이 구마준의 아이를 가지게 된다면
    그 복수의 양상이 달라질수도 있겠네요.
    일단은 지켜보는게 상책이겠네요.

  7. 아아 2010.08.12 23: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 방금 감기약으로 오해하고 독초 마셨네요 .

  8. 먹었어요 2010.08.12 23: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벌써김탁구가 먹었어요 감기약인줄알고 흐흑 탁구야~~~~~~~~~~~~~~~~~~~~~~~~~~~

  9. 구씨들의횡포 2010.08.13 10: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마준!이자식은
    자기아버지랑성격이
    너무다르다!
    구회장님은 탁구한테
    잘해주지만 제놈은
    그걸빌미로 탁구를
    괴롭힐생각이나 하질
    않나?지가 아버지를
    생각한다면 더이상
    그따위 비열한짓은
    하지말아야지!

  10. Favicon of http://blog.daum.net/mylovemay BlogIcon 실비단안개 2010.08.14 14: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잘 가셨는지요?

    탁구는 낮 시간에 재수좋으면 봅니다.
    그러다보니 들쑥날쑥이고요.
    그래도 제 버릇 개 못준다고 어릴때 마준이는 변함이 없다는 건 압니다.
    자신의 출생 비밀을 아니 탁구에게 그러겠지요.
    빨리 탁구 아부지가 알아야 하는데,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8.14 18: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잘 들어오기도 했고, 기증받은 맥주 오늘 낮에 애들이랑 통닭 시켜 먹고(물론 맥주는 저만 반병 먹었는데) 이상허니 술이 취해 좀 잤네요. 아직도 상태가 안좋습니다. 학실히(!!) 몸이 안 좋은가봐요.

  11. Favicon of http://www.louisvuittonusab.com/ BlogIcon louis vuitton shoes for women 2012.12.31 14: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Nessuno direttamente, e non sembrava molto arrabbiato. http://www.hermesitalyz.com/ hermes italia gancio gancio Labidocera, aprire la porta.Per tutto il tragitto poi tornò a casa, andare al hermes Zhao poi Taotao, premere per lungo tempo nessuno aprì il campanello della porta, una telefonata per conoscere la coppia ha preso Taotao andare ospiti a casa non tornare oggi.

    In casa, il Lok Si Ming indipendentemente http://www.hermesitalyz.com/ birkin hermes prezzo dietro intenzione di entrare nello spazio.hermes ha preso precauzioni,http://www.hermesitalyz.com/ non prestare attenzione per poter approfittare di Lok Si Ming, di cui presa di lui di andare avanti con.Perché non avevo capito si sarebbe tirare, Enthone Ming ha fatto una ditta, cadde nelle braccia della hermes era strettamente legata.

    "Lasciami andare!" Enthone Ming mani contro il petto http://www.hermesitalyz.com/ borse hermes desiderosi di liberarsi.hermes non lo ascoltava, a baciare per sigillare le labbra, assaporando."Beh ...... Wu Wu Ming Lok Si non è chiaramente l'avversario hermes, sempre inquieto verso il basso, le sue mani non stanno spingendo le persone inconsciamente suonare dal vivo in vita hermes.

  12. Favicon of http://www.ghdhairstraightenerbc.com/ BlogIcon ghd 2013.01.01 15: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Che cosa è?Di Gaoyang, di recente Che cosa è successo? Come vengo a scuola strano. "Pensate a quegli occhi strani, http://www.hermesitalyz.com/ birkin hermes non è comodo. Brow arricciò."hermes non è offeso nessuno, cosa che la recente scuola hermes in tutto il passo.""Predicate che cosa?" Perplesso.

    "! E le tue cose http://www.hermesitalyz.com/ kelly hermes scambi ah" Gaoyang voce bassa disse: "Io non so chi ha detto i tuoi contatti, di cui stiamo parlando, ma viene solo a voi, ma una parola di hermes! non ha fatto menzione ".Momento hermes faccia Scarlet si allontanava, aprì la bocca, secchezza chiese: "...... come passare?"

    "Ha detto che si associano con gli uomini, ma ha anche detto che l'altra scuola, ma non può dire chi." Il Gaoyang vedere http://www.hermesitalyz.com/ hermes italia hermes accarezzò così indietro, la buona notizia: ecco un angolo appartato, o lasciare un messaggio concernente l'applicazione.

    http://www.hermesitalyz.com/ http://www.hermesitalyz.com/

  13. Favicon of http://www.uggunitedkingdomv.com/ BlogIcon cheap ugg boots 2013.01.03 13: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De repente, http://www.ghdspainv.com/ ghd planchas son sólo mirando a sus propios pies al caminar.ghd miró a su gusto, sin ningún tipo de ridículo implicar, angustiado significado de espesor.Este niño ya tenía una edad joven amargo, usted tiene que mantener a toda la familia para sobrevivir! Se determinó secretamente hacia el futuro, será bueno estar ghd, pero también un lujo a su marido a buscarla!

    Fei niños no saben la http://www.ghdspainv.com/ ghd outlet ha comenzado a pensar en buscar cosas de su marido, si lo supiera, sería convertido ciertamente avergonzado y salió corriendo!Finalmente ghd salió en busca de ellos, dijo Yueya princesa ha llegado al palacio.Seguido por un bendiciendo a los niños también lanzó una noticia de última hora, dijo el emperador escuchó también que el tratamiento ghd, Yueya con las palabras, dijo que corrió a tiempo para almorzar antes de ghd arte,http://www.ghdspainv.com/ pero también el sabor.

    http://www.ghdspainv.com/ ghd labio a un rizo, que se preocupa de que murió?Date prisa para comprar algunas verduras frescas, ghd repente creo que deberían abrir jardín vegetal bloque en el palacio, el violín violín ciego cuando no hay nada, no sólo para matar el tiempo, puede comer frutas y verduras fresca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