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여권에서 현행 역사교과서에 대한 좌편향 논란을 일으키며 개편 움직임을 가속화하고 있다. 도대체 좌편향이란 어이없는 규정 자체도 이해할 수 없지만, 좌편향으로 내세우는 내용들을 보면 더 한심하기 그지없다.

  예를 들면 이승만이 친일청산을 위해 만든 국회 반민특위에 반대했다든지, 박정희의 유신독재나 전두환이 권력을 동원하여 강압정치를 했다든지 하는 내용을 바꾸라는 것이다. 특히 4·3사건을 대규모 좌익세력의 반란으로 바꾸라고 하는 주장은 도를 넘어도 한참 넘었다. 특별법에 따라 구성된 정부조사위원회에서 진상이 규명되고 대통령까지 공식 사과한 사건이 아닌가. 이제 겨우 치유되려는 제주도민들의 상처에 다시금 칼을 들이대는 꼴이다.

  이들의 단순무식한 논리대로라면 친일에 반대하고 독재에 반대하면 모두 좌편향이다. 유신독재와 쿠데타에 찬성하고 지지하지 않으면 모두 좌파이다. 노동자의 권리를 주장하고 기업의 독점적 지배에 항의하면 모두 빨갱이다. 그들의 논리대로라면 이 나라에는 온통 좌편향에 좌파에 빨갱이 천지다.

  그렇다면 도대체 이런 주장을 하는 사람들은 누구인가? 이미 이런 논란은 대선 전부터 있어왔다. 소위 뉴라이트라고 불리는 일단의 세력들이 가장 먼저 역사교과서 문제를 들고 나왔던 것이다. 이들은 자기들이 자체 제작한 역사교과서에서 일제 종군위안부를 더 큰 돈을 벌기 위해 자발적인 취업을 한 여성으로 왜곡해 물의를 일으키기도 했다. 또 일제의 조선 강점이 봉건적 잔재를 털어내고 산업화를 통해 근대화에 기여했다는 주장을 하기도 했다.

  일본보다 더 친일적인 주장을 하는 이들 우익의 대변자를 자처하는 뉴라이트가 먼저 좌편향 논란을 일으켰던 것이다. 이들 뉴라이트의 핵심이라고 하는 자유주의연대란 조직의 면면을 보면 과거 주체사상을 최초로 남한에 전파시켰다고 자처하는 김영환 씨라던가 홍진표 씨 같은 사람들이 주축이다. 이 단체의 대표인 신지호 씨는 뉴라이트를 대표해 한나라당 국회의원 뺏지까지 달았다. 그도 역시 한 때 경기지사 김문수 씨가 그랬듯이 공산주의 비슷한 급진사상을 가졌던 인물이다. 바로 이 뉴라이트가 대선 이전부터 구여권 저격수와 한나라당 보급병 역할을 자임하며 활약해온 것은 이미 알만한 사람은 다 아는 사실이다. 실로 역사의 아이러니가 아닐 수 없다.   

  드디어 대선에서 이명박이 정권을 잡고, 총선에서 한나라당이 압도적으로 의회를 장악했다. 촛불정국으로 잠시 주춤했던 이들이 다시금 기선을 잡기 위해 준비한 칼은 역시 전가의 보도였다. 서랍 속에 집어넣어두었던 좌편향 역사교과서 논란을 다시 꺼내든 것이다. 이번엔 정부와 여당이 직접 나섰다. 이들 수구세력들에겐 빨갱이만한 칼 이상 가는 것도 없었던 것이다. 그리고 그들의 상상력이란 것도 바로 이 선 이상을 넘지 못하는 것이다.

  기억을 더듬어보니 나는 이미 초등학교 2학년 때부터 공산당이 뭔지 알았다. 공산당은 아주 흉악하며 머리에 뿔이 나 있다. 공산당을 발견하면 즉시 신고해야 한다. 신고하지 않으면 처벌 받는다는 사실도 자세히 배웠다. 이승복 어린이처럼 “나는 공산당이 싫어요!”라고 당당하게 말할 줄도 알아야 한다. 그래야 훌륭한 어린이다. 30여년이 지난 지금도 나는 산에서 갓 내려온 남파 간첩을 식별할 줄 안다. 그리고 아직도 나는 공산당이 싫다. 아! 역시 (의식화)교육은 대단하고 무서운 것이었다.

  그런데 지금 정부와 한나라당은 공산당이 아니라 역사에 뿔을 달려고 하고 있다. 국민이 뽑았던 대통령들과 정부에도 뿔을 달려고 하고 있다. 학교 선생님들에게도 뿔을 달려고 하고 있으며, 자신을 반대하는 모든 국민들의 머리에도 뿔을 달려고 하고 있다. 이러다간 나이어린 초등학생들의 머리에도 시뻘건 뿔이 나고야 말 것이다.

  이들의 의도야 말할 것도 없이 뻔하다. 좌편향 논란을 통해 자파 세력을 결집시키고 거기에다 덤으로 교과서를 자기들 입맛에 맞게 바꿀 수 있다면 금상첨화다. 그러나 도대체 지금처럼 개명한 시대에 어떤 사람들이 이들이 주장하는 내용을 좌편향이라고 생각할 것이며 쿠데타와 독재를 미화하려는 음모를 가만 내버려두겠는가?

  도대체 이 사람들은 자기들이 지금 무슨 짓을 하고 있는지 알기나 한 것일까?

2008. 9. 22  파비

<위 사진> 독재자 히틀러. 상대를 빨갱이로 몰아 처단하는 데는 최고 기술자다.
               모든 독재자들의 영원한 스승이다. 또 모든 정치인들의 연구대상이이기도 하다. 
               왜냐하면 모든 정치가들은 독재자의 유혹을 항상 받고 있기 때문이다.
Posted by 파비 정부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naver.com BlogIcon 새끼늑대 2008.09.22 13: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1세기 지식정보화 사회에 뻘짓을 시도하는 이명박 정부.

    대통령 이하 내각 여러분들은 컴퓨터랑 인터넷이 뭐하는 것인지 알긴 아시나?

    대통령께서는 연세가 너무 많으셔서 아직도 이해가 잘 안되는 모양이신가봐.

  2. 빛과 어둠 2008.09.22 14: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정과 몰상식으로 돈과 권력을 잡은 한나라당 이명박정권입니다.
    그런데 더 기막힌건 이런게 한국국민에게 통한다는 사실입니다.

    정말 저는 바라는거 한가지...기본만이라도 지키기를 바랍니다.

  3. 이승은 2008.09.22 15: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까지 일본이 주장하고 해왔던 일을
    왜 우리대한민국 정부가 앞장서서 하고있는것입니까?
    그렇다면 정부와 한나라당 뉴라이트는 도데체 누구란말인가요??
    그들이 지금 살고있는곳은 일본이 아니라 대한민국이라는것을 잊지마시길 바랍니다.

  4. 괴발개발 2008.09.22 16: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본 극우파보다 더 극우스러운 주장을 하는 뉴라이트와 한나라당. 일본 극우파의 주장이 일본에는 득이 된다고 치더라도 우리나라에는 득이 될 리가 없는데도 정신적 식민지 상태를 연출하는 가증스러운 그들의 국적은 대체 어디랍니까?

  5. d 2008.09.22 17: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들... 친일파들의 자손들 재산이 상상을 초월하는가 봅니다.. 그러니 저러지.. 무슨 이유로 저러는지 알수가 없군요

  6. yann 2008.09.22 19: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심하군... 차라리 독도가 일본땅이라고 주장해라.. 도대체가 무슨 생각으로 사는 사람들인지 모르겠다.. 국회의원이라는 사람들의 생각이 아직도 대다수 국민들의 생각을 따라오지 못하니..
    그리고 그만좀 좌파.. 좌익.. 이야기좀 해라.. 지겹당.. 시대가 어느 시댄데.. 아직 그런 이야기를 하는지 원.. 그리고 대다수 국민들이 생각하기에는 우리나라 보수는 진정한 보수가 아니라고 생각한다....
    사이비 보수이고 제발 좀 뉴라이트 애들좀 일본에 가...살아라고 해라.. 난.. 보수도 진보도 아니다..
    그냥.. 우리나라를 사랑하는 사람이다... 우리 민족을 자랑스럽게 생각하는.. 일부 민족에게 못된 짓을 했던 사람들과 지금도 하고 있는 어이없는 사람만 없었으면 하는... 국회의원은 자신의 사리사욕보다 나라를 생각했으면 한다..

  7. ㅇㅇㅇ 2008.09.22 19: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승복 어린이의 '공산당이 싫어요'도 사실 꼴통보수들이 만든게 아닙니까?
    당시 이승복은 불과 9살밖에 안되었는데
    지금 어린이들은 교육을 받으니 공산당 북한이 어떤지 잘알겠지만
    그때당시 어린이들은 공산당이 뭔지 알기나 했겠습니까?

    뿐만 아니라 주민등록번호 만들어 국민통제한것도 박정희의 작품 아닙니까?

    조중동 한나라당 그리고 대다수의 꼴통보수들이 없는나라가 과연 올까요?

  8. 국회의사당 난입_한날당 2008.09.22 20: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총선 직전...재산 기부 어쩌고 하면서 쇼를 한 것을 기억 할 것이다...그 쇼 2시간전 한날당 조직원들이 무슨 짓을 했는지 아는 사람은 별로 없는 것 같다...하기사 나도 다른 곳에서 보고 알게 된 것이지만, 국회의사당을 점령하려고 했으며, 그 이유는 그 당시 대권 주자 이명박씨에게 매우 불리할 수 있는 것들 땜 이었죠...

    법과 질서를 무시한 것들이...촛불을 폭력폭동불법시위로 몰아붙이는 것도 우수한데...이젠 교과서에 별것 다 할려고 설칩니다...어찌되려고 이 나라가....

  9. 웃긴코미디 2008.09.22 21: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법이란 위법은 압장서서한 인간덜이 국민들이 탄핵을 외치면 반동분자 탄핵이고 지들이 대가리수로 밀어붙혀서한 탄핵은 국민의 심판이냐? 친일 쪽바리 후손들이 친일쪽바리 극우파들은 공산당으로부터 민주주의를 수호햇다는 어이없는 글귀나 쳐넣게하고 뉘집라이트같은 매국노 단체를 청와대 초정하질않나 딴날당 나모씨의원이 찾아가서 의견을 듣지않나.. 이게도대체 어느나라 인지 갈수록 모르겠다. 이 정권이 들어선 후 민주주의는 퇴보했고 진정한 우파들은 하나도 찾아볼수없으며 죄다 매국노파라고 지칭하고싶다. 도대체 외국 우파들은 대외적으론 욕먹어도 결국 자국이익을 위해 하는데 우리나라 우파는 우파가아니라 죄다 나라팔아먹는넘들이 자기네가 우파라고 지껄이니... 하늘에계신 조상님들이 이미 화병으로 또한번 돌아가셨겟다.

  10. Favicon of http://loyalty.tistory.com BlogIcon bonheur 2008.09.23 00: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기 입맛대로 역사를 갈아엎으려 하니, 이거 뭐 중국이나 일본 욕할 것도 없다는 생각이 듭니다.

  11. Favicon of http://www.cheapfashionshoesam.com/ BlogIcon ugg sale 2012.12.29 20: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Ward lättillgänglig, och vad som är nytt. http://www.hermesswedenv.com/ hermes väskor spelar varmt att gå på toaletten, tvätta nya handdukar, lite för att hjälpa henne torka hennes ansikte, panna, hals, händer, hennes smink när utmärglad skönhet. hermes gjort mycket noggrant,http://www.hermesswedenv.com/ och sedan eskorteras henne till henne, tog över det varma vattnet till hennes munvatten.

    Hon öppnade ögonen för att se en, inte säga http://www.hermesswedenv.com/ väskor online hermes tar hand om bra eller dåliga.hermes sjuka är att ta hand om honom ", sade jag sakta," Mamma, om du känner dig obekväm berättade för mig att. "Hon var tyst en stund, nickade och gav mig borsta håret. hermes hår rullade oftast upp, slog en bulle på baksidan av huvudet, ner bara för att upptäcka att hennes hår är inte kort, rullar ner till 半腰, hår faktiskt ganska bra, men blandat med vitt hår.

    http://www.hermesswedenv.com/ handväskor online rätade försiktigt hennes hår kam.hermes Detta vaknade igen i filmindustrin. Vad hon vill och släpps mig med disciplin av en liten kärna, bad är ogiltiga, det senaste århundradet en liten kärna ansikte svårt att säga, "Lin har varit med sjukhuset erkände aldrig löftet när du lämnar sjukhuset," hon gav trumpet upp idén.

  12. Favicon of http://www.sportsnfljerseysa.com/pittsburgh-steelers-jerseys-c-3593.html BlogIcon Pittsburgh Steelers Jersey 2013.01.02 21: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Xu Xiaoqin asintió. Así http://www.hermesoutletx.com/ bolsos hermes luego dijo en serio, por lo que debe apreciar los buenos tiempos.Y el hermes creo que el problema es que este público por qué puede saltar rostros volteados. Cara de culo general saltó a todos los días, muy poca gente puede saltar fuera de la acción por lo que el factor de dificultad.

    El http://www.hermesoutletx.com/ hermes seco.Hermes antes de que el chico angustia dos ideológico saltó desde el sexto piso, pero el número de visitantes se ha diluido. Hermes saltando todos los acontecimientos, sólo uno sobrevivió. En ese momento la situación es la ropa hermes balcón para secar, sólo el día de rack de ropa hasta Flanagan chico polo tomar varios peces tapón, por lo que Hermes tuvo que subir en el balcón. Esta vez Xu Xiaoqin abajo gritó: Ten cuidado.

    Cualquiera puede pensar en lo que pasó después, es un http://www.hermesoutletx.com/ bolsos hermes dio la vuelta, pero debido a una fractura dedo del pie no es bueno, sólo para sentir un Jiaoruan cayó desde el segundo piso hacia los lados.hermes totalmente no se puede mover después la gente se vuelve insoportable grosero, pensamos que debe haber una manera de conseguir hermes poco elegante

    http://www.hermesoutletx.com/ http://www.hermesoutlet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