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 요새 고생 좀 하고 있습니다.
몸살 날 지경입니다.
어른 계실 때는 전문 일꾼 사서 시키고 그러셨는데...

우리는 돈이 없어서 직접 하는 수밖에...

그래서 사다리 타고 올라가 자르는데
이거 장난이 아니네요.

그래서 하루에 한 시간씩
한 달 완성 목표로
일을 하고 있습니다.

그래도 몸살 났습니다.
팔, 다리 안 쑤시는 데가 없군요.
게다가 제가 허리가 븅신이라...

첫날은 한 시간 일하고 짜장면 한그릇 먹은 후,
곧바로 그로키 상태로 넘어갔다가 잠시 후 여섯시 경 케이오우.
다음날 걷는 데도 상당한 지장을 초래했답니다.  

걍 그렇다는... 이야깁니다.
좀 불쌍하게 봐달라는 그런 말씀입지요. ㅎㅎ

인증 사진 서너장 올립니다.
어쨌든 물증이 있어야 하니깐두루 ^*^

아무튼, 한 달 후에 완성된 저의 조경 솜씨를 보여드리도록 하지ㅠㅠ~

그러고 오늘 오후 6시 반 <조용한 남자> 블로거 영화시사회 합니다~ㅇ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요. ^--^

Posted by 파비 정부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neowind.tistory.com BlogIcon 김천령 2011.02.23 17: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궁, 고생이 많습니다.
    오늘 가지도 못하구 이러고 있습니다.

  2. Favicon of http://lovessym.tistory.com BlogIcon 크리스탈 2011.02.23 23: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집에 나무를 아주 잘 키워놓으셨군요..
    머지않아 가위손이 되실듯~~~ ㅎㅎㅎ

  3. 실비단.. 2011.02.23 23: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같음 뽑아삔다요.^^

  4. Favicon of http://www.ymca.pe.kr BlogIcon 이윤기 2011.02.24 09: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당 있는 집, 나무까지 있는 집에 사시는군요.
    저는 부럽기만 합니당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1.02.24 0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집이 오래돼서 많이 낡아 별롭니다.
      여자들은 아파트가 젤 편하고 좋답니다.
      우리는 할 수 없이 삽니다.
      그라고 곧 재개발 된답니다.
      그 얘기 나온지 10년은 다 돼가는데...

      말 나온 김에 재개발 그거
      하등가 안하등가 빨랑 결정내는 쪽으로 법, 조례 그런 거
      개정 좀 안 될까요?

      재산권 행사가 안됩니다.
      이런 거죠.
      어차피 뜯길 집인데 수리비가 아깝다든가...

      그렇게 10년 살면 이거 뭐 완전~~~~~
      지 집 갖고 쪼다 되는 거죠!

      그란디 어지 안보이시던데? 옐로카드 드갑니당~~

  5. 김주완 2011.02.24 10: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왠지 자랑하는듯한 느낌

  6. Favicon of http://www.nflcanadasalew.com/ BlogIcon nfl jerseys 2013.01.10 03: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http://www.uggfranceba.com/ chaussures ugg, êtes-vous d'accord?" Voix décharge involontaire doux, de rebond ugg font peur.Froid Yuan Chen, ugg triste sans fin cependant, il a franchement admis que l'amour de leur propre bonheur, ugg sans fin. Tant d'années, elle était de la bête, jusqu'à ce que les jeunes devraient avoir disparu, et elle pensait que cette vie ne l'entends dire l'amour vous-même.

    Jusqu'à ce que, enfin, les mots http://www.uggfranceba.com/ bottes ugg pas cher prononcer, mais en même temps, en me disant, ugg ugg seulement lorsque la pièce à côté, étant sa femme, mais quelqu'un d'autre.ugg sais pas, elle est en fin de compte est le genre d'ambiance.Après un long moment, enfin ugg rire, même si les yeux mais aussi avec un peu de larmes.

    "Huangxiong ne vous inquiétez pas, touche Huangxiong Yueya ne vous affectera pas ou se concentrer à organiser palais http://www.uggfranceba.com/ bottes ugg concernant Yueya, en fait, tout savoir"Mots Yuanchen aussi se sentir mal à l'aise sentiment, mais de l'entendre dire de vous permettre d'arranger les choses ugg palais, et voulait venir, elle ne serait plus oppos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