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상하기 어려운 일이 일어났습니다. 최철호가 후배를, 그것도 여자 후배를 폭행했다고 합니다. 엊그제 기사가 나올 때만 해도 본인이 극구 부인해서 아닌가보다 생각했는데, 결국 CC-TV에 덜미를 잡혔군요. 최철호는 꽤 비중 있는 중견배웁니다. 현재 <동이>에서 의금부지사 오윤 역을 맡아 열연하고 있는 중이었지요.

<동이>로서는 참으로 난감하게 됐습니다. 드라마의 이미지가 추락한 것도 물론이지만, 드라마를 보는 시청자들도 최철호가 나오는 장면에서는 조용히 극에 몰입하기 어려운 처지에 놓이게 됐습니다. 제작자나 시청자 모두 보이지 않는 피해를 입게 생겼습니다. 여자를 땅바닥에 꿀리고 발로 걷어차고 하는 걸 본 사람이라면, 허허….

그런데 이 폭행 장면을 두고 다르게 해석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별로 문제가 없어 보이는 사건이자 술자리에서 있을 법한 사건이었다.” 그는 여기서 한 발 더 나아갑니다. “그런데 문제는 SBS가 보도한 CC-TV 속의 최철호였다. 그는 신원미상의 여성의 엉덩이를 향해 발길질을 하고 있었다. 그거도 한두 차례가 아니었다. 그러나 영상을 자세히 살펴보면 발길질을 한 것은 사실이지만 발길질이 반드시 폭행으로 볼 수 있는지는 의문이 드는 모습이다.”

그는 나름대로 자기주장이 객관적이란 사실을 알리고 싶었던지 관련 기사에 달린 몇몇 댓글들을 소개했습니다. “‘그럴 수도 있지. 같이 술 먹고 선배가 후배 때린 거 가지고 드럽게 머라 하네.’ 같은 댓글도 있었지만 대부분 비난 일색이었다. 아무리 상대가 이뻐서 발길질을 했다고 해도 당하는 상대방은 기분 좋을 리 없을 것이다.” 

그리고 이어 그는 이렇게 이야기를 계속했습니다. “최철호의 발길질은 부적절했지만 …… 멍이 들 정도로 폭행을 하는 모습으로 보이지 않았다. 술에 취해 정신을 차리지 못하는 여성을 발로 다독거리는 모습이라고나 할까? 아울러 이 사건은 당사자 간에 원만히 해결되었음에도 불구하고 SBS가 CC-TV를 통해 악의적으로 최철호의 명예를 훼손하는 게 아닌가 생각이 들기도 하는 것이다.”

그리고 그는 마지막으로 SBS가 경쟁사인 MBC의 간판 연속극에 타격을 주기 위해 ‘의도적으로 만들어 낸 고약한’ 뉴스라는 식으로 결론지었습니다. 제 입장에선 참으로 황당할 수밖에 없는 이런 주장을 펴는 분이 대체 어떤 분일까 싶어 그의 블로그 글들을 검색해보기로 했습니다. 

그는 꽤나 진보적인 신조를 갖고 있는 사람인 듯했습니다. 연예기사와 시사기사를 섞어서 쓰는 그의 블로그에는 MB 실정에 대한 비판들이 주를 이루고 있었습니다. 천안함 사건에 대해서도 친미주의에 극우주의자 MB정권과 미국 오바마 정권의 조작 아니겠냐는 조로 글을 쓰고 있었습니다.

아무튼 저로서는 이토록 훌륭한 생각을 가지고 계신 분이, 또 그런 생각을 당당하게 블로그에 올리시는 분이 어째서 폭행이라는 지탄받아야 마땅한 불미스런 행동에 대해 그토록 보수적인 생각을 갖고 계신 것인지 이해하기가 어렵습니다. 보수적이란 표현은 적당하지 않군요. 보수-진보를 떠나 폭행은 비난받아 마땅한 일이니까요.

저도 가끔 같은 편이란 이유로 폭행 당사자를 옹호하는 사람들을 봅니다만, 그럴 때마다 참 어이가 없다는 생각뿐입니다. 그런 사람들이 정의를 말하고 진보를 말하는 사람들일 땐 더욱 그렇습니다. 어떤 경우에도 폭행은 수단이 되어선 안 됩니다. 이런 말도 있지 않습니까?

“꽃으로도 때리지 마라!”

제 생각에 이번 참에 최철호는 공중파에서 완전 퇴출돼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공중파는 공공의 영역입니다. 게다가 최철호는 폭행사건이 이번이 처음이 아니라고 합니다. 만약 최철호가 다시 버젓이 방송에 얼굴을 내밀게 된다면 사람들은 위에 예를 든 어떤 분처럼(이런 분은 아주 극소수겠지만) 그렇게 생각할 것입니다.

“발길질? 폭행? 그런 거 술자리에서 있을 법한 별 문제도 없는 일 아냐?”
 

☞ 본문에 예시한 관련 글

Posted by 파비 정부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맞는 말입니다.. 2010.07.10 09: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보의 탈을 쓴 쓰레기일 뿐입니다..ㅎㅎㅎ 아고라가보면 진보랍시고 희한한 사고를 가진 인간들 많은거 보게 됩니다..대표적인게 mbc 유기자 사건.....방송 자체를 본인이 왜곡했고 그사실을 mbc가 인정했고 원본 방송을 봤슴에도 피해자인 대사를 욕하고 무조건 유기자 편드는 판단불능의 뇌를 가진 집단과 그들을 선동하는 무리들........딱 글쓴이가 주장하는 그런 사람들이죠..ㅎㅎㅎ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7.10 1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뭐 그렇게까지. 저도 실은 보다 급진적인 진보에 동의하는 사람입니다만. 하지만 보수든 진보든 폭행, 폭력을 미화하거나 비호하는 행위는 용납되어선 안 된다고 생각할 뿐입니다. 예를 들어 저는 민주노총을 지지하지만 성폭력 사건을 은폐한 민주노총을 까발기고 비판하는 데 주저하지 않는 사람이기도 합니다.

  2. 지나가다 2010.07.10 10: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링크거신대로 따라들갔더니 평상시 제가 잘가던 블로그네요 --;;
    폭행을 그런식으로 엮는거 자체가 놀랍습니다..
    잘읽고 갑니다 좋은하루 되세요

  3. boss 2010.07.10 10: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터넷 댓글에서 최씨 비호하고 폭력 정당화하는 사람들의 공통점을 보면 하나같이 MB지지하고 한나라당 지지하는 것들이 대부분입니다....
    기존댓글을 다 볼수 있으니까....
    확인 한번 해보세요....

  4. Favicon of http://jsapark.tistory.com/ BlogIcon 탐진강 2010.07.10 11: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당 블로그를 저도 가봤습니다.
    파비님 말씀에 전반적으로 공감합니다.
    최철호의 폭력은 절대 정당화될 수 없습니다.
    다만 해당 블로그도 논리적으로 모순은 있지만 일부 관점은 한번 생각해 볼 부분도 있어 보입니다. 해당 블로거도 폭력을 정당하지는 않지만 특정 방송사의 불순한 의도에 비중을 두고 지적하는 것 같았습니다.
    아울러, 해당 블로거가 다소 논리의 문제는 있지만 이렇게 다른 블로거를 비판하는 글을 올려도 될 정도로 크게 문제가 많은지에 대해서는 갸우뚱해 집니다.
    적절하게 비밀댓글로 해당 블로거의 잘못된 부분 정도만 알려주셔도 좋을 듯 싶습니다.
    일부 방송사간 싸움을 보면 볼썽 사납듯이 블로거 끼리 서로 비판하는 풍토도 아쉽기도 하더군요. 파비님은 현명한 분이니 잘 이해하시리라 생각합니다.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7.10 16: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무슨 말씀이신지 충분히 이해하겠습니다.
      그러나 제가 볼 땐, 뉴스 기자가 타 방송사 연속극에 대해서까지 고민하고 그러지는 않으리라 봅니다.
      최철호가 좋은 뉴스감이 된다는 사정으로 인한 의도는 충분히 있었겠지요.

      폭력에 대해선 제가 좀 민감한 편입니다. 별로 좋찮은 기억도 있고. 그러다 보니 유독 폭력과 폭력을 옹호하는 태도들이 잘 보이는 편입니다. 좀 비약하자면, 폭력에 대한 극도의 폭력적 분노가 있는 셈이지요.

      관련글 링크를 단 것은, 본문에서는 어떤 분의 주장이라고만 했을 뿐 실체에 대한 아무 언급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본인도 자기 글에 대한 믿음이 있을 것이기 때문에 공개된 블로그를 링크한 것에 크게 불만은 없으리라고 생각합니다. 그분의 글 내용도 실은 최철호 폭력을 비난하는 글들에 대한 일종의 비판글입니다.

    • Favicon of http://www.tsori.net BlogIcon Boramirang 2010.07.11 07:26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 글에 대한 비판글이 있다는 걸 지금 확인하고 트랙백 남겼습니다. 탐진강님의 댓글과 같이 폭력을 비호한다거니 정당화 하려는 의도는 없었음을 밝혀둡니다. 지적하신대로 특정 방송사의 보도 내용이 불순한 의도가 있었다는 점과 함께 방송이 남긴 폐해를 말하고 싶었지만 논리가 부족했던 것 만은 사실 같군요. 그러나 파비님이 주장하시는 것 처럼 '황당한 비호 논리'하고는 거리가 먼 게 아닐까요? 폭력을 정당화 하지도 않았고요.아울러 자신과 생각과 판단이 다르다고 해서 매도하는 글은 파비님의 편협한 생각이라는 판단이 듭니다. 인터넷 문화가 편견이 지배하는 세상은 바람직 하지않죠.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7.12 1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특정방송사의 의도를 비판하실 수 있는 것처럼 블로그도 비판받을 수 있습니다. 그걸 매도라고 생각하시면 매우 곤란하죠. 그렇다면 그런 비판조차도 특정방송사의 홈페이지에다 비밀댓글(탐진강님의 조언처럼)로 남겨야 하지 않을까요? 그렇게 본다면 님의 마지막 말씀, 인터넷문화가 편견이 지배하는 세상 운운하면서 저를 매도했다고 역공하면 뭐라 하시겠습니까? 황당한 비호 논리는 제가 그렇게 느꼈다는 겁니다. 물론 다르게 느낀 사람도 있겠죠.

  5.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2010.07.11 00: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개가 끄떡여지는 30대 초 여성입니다
    폭행이 아니다라고 하는 사람들은 아무래도 남자들인것 같습니다
    그사람들 결혼해서 부인 폭행일삼아도 뼈안부러지고 안죽었으니 폭행아니다라고 할 무서운 인간들일것 같다는...
    여자인 저는 치가 떨립니다
    어디까지가 폭행이냐고요?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 언어폭력도 있습니다 육체적 가해안했어도 정신적으로도 큰 타격을 가했다면 분명 폭행인데 저정도의 수준은... 우리나라는 너무 관대합니다... 미국에선 모르는 사람이 꼬마 머리쓰다듬었다고 그사람 감옥갔는데... 처벌안주면 저는 우리나라가 또 싫어질꺼 같습니다, 월드컵여파로 한동안 우리나라에 태어난게 기뻤는데..

  6. Favicon of http://heysukim114.tistory.com/1041 BlogIcon 저녁노을 2010.07.11 09: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일이 절대 일어나지 말아야 하는데 공인으로서의 큰 실수죠.
    하지만, 펜으로 사람을 펌하한다는 게 좀...
    진실만이 통한다는 진리....좀 알아줬음 좋겠습니다. 우리 모두가..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7.12 1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녁노을님. 블로그는 미디업니다. sbs도 미디어고요.
      sbs는 비판 받아도 되고 같은 블로거끼리는 비판 하면 안 된다는 논리, 그게 가장 위험한 거라고 생각한답니다. 그래서 그 비슷한 논리로 폭력을 비호하거나 은폐하는 경우를 저는 자주 보았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