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컴 황당한 고객만족조사, "북한공산당 투표하냐?"
수리비 5만2천 원에 속좁아진 이야기, "에잇 이놈의 삼성컴퓨터 다시는 사나 봐라!"


지난주 금요일 밤에 마이 컴퓨터께서 돌아가셨습니다.

자고 일어났더니 불이 안 들어오는 겁니다.
그러니 불만 들어오게 하면 다시 살아나실지도 모른다 이런 말이죠.
그러므로 "아주 돌아가신 것은 아니고, 어쩌면 다시 살아나실지도 모른다" 이리 말해야 옳겠습니다. 

컴퓨터 없는 주말을 어찌 보낼까 걱정이 태산 같았는데, 
없으니 없는 대로 살겠더군요. 
가능하면 매일 한 개씩, 최소한 이틀에 한 개씩은 블로그 포스팅을 해야 안심이 되지만, 
컴퓨터께서 돌아가시고 보니(곧 다시 살아나시겠지만),
포기하는 마음이 되어 오히려 편안하더군요. 

그래서 도서관에서 빌려온 책도 읽어보고, 
테레비도 보고, 
뒷산에도 올라갔다가, 
그렇게 편안한 주말을 보냈습니다. 

토요일에는 마산 진전면에서 열린 '더불어살기운동본부(더불사)' 총회장에 다녀왔는데, 
혹시나 싶어 얼른 방에 들어가 컴퓨터를 살피니 다시 살아나지 않으셨더군요. 
사실은 수요일에 1차로 돌아가셨었는데 외출했다 돌아오니, 
어쩐 일인지 혼자서 다시 살아나 모니터에다 장복산 일몰장면을 비추고 계시더군요.
그래서 이날도 혹시나 하는 마음으로 들어가 봤지만, 컴퓨터님은 영영 돌아오지 않으셨습니다.

마침 집에는 아내와 아이들이 병원으로, 성당으로 각기 떠나고 아무도 없어 더욱 썰렁했습니다.
그래, 컴컴한 집에서 벌렁 드러누워 잠이나 잘까 하다가,
에이 그래도 생산적인 일을 하자 싶어 책을 보기로 했습니다. 
그렇게 시간을 보내다 보니 마음이 편안하고 어느듯 컴퓨터 생각은 까맣게 잊게 되었습니다.

그러고 보니 오히려 컴퓨터님께서 돌아가신 것이
이렇게 조용한 나만의 시간을 주기 위함이 아니었을까 하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그렇지만 그래도 컴퓨터님을 계속 어둠 속에 버려둔다는 것은 옳지 않은 일입니다.
이 컴퓨터님으로 말하자면 저와 함께 죽음의 불구덩이 속에서도 살아남은, 
말하자면 생사의 갈림길을 함께 헤쳐온 동지거든요. 

그래서 지금 마산역앞 삼성전자 서비스센터에 있습니다. 
거기에 이렇게 컴퓨터를 여러 대 설치해놓고 저 같은 사람이 블로그를 할 수 있도록 배려 해놓았군요. 
하긴 요즘은 어디든 고객용 컴퓨터 몇 대 설치 안 된 곳은 별로 없죠. 
아, 방금 수리기사님이 오셔서 그러시는데요.
모터가 나갔다는군요. 
본체에 전원 콘센트를 연결하는 부위에 보면 컴퓨터에 전원을 공급하는 전기 모터가 있거든요. 

"이거 갈려면 한 5만2천 원 정도 듭니다." 에이그머니나, 그래서 제가 물었죠.
"이거 소모품인가요?"
"그건 아닌데요." 
"이거 간지가 얼마 안 됐는데요. 여기서 갈았고요. 아, 선생님이 갈아주셨잖아요."
다시 무언가를(고객 명부겠지요?) 살펴 보시더니
"아 그렇군요. 그럼 보증해드리는 걸로 하고, 청소도 하고, 그러고 부를 테니 좀 더 기다리시지요." 
"네!" 

5만2천 원? 아, 이거 보증수리가 돼야 할 텐데... 
보증 된다는 말을 들은 거 같기도 하고 못 들은 거 같기도 하고, 
지금 엄청 불안하답니다. 
돈 5만 원에 나약해지는 이 마음을 어찌 하오리까? 

ps; 기사님이 다 고쳤다는군요.
그런데 기사님은 컴퓨터를 건네주시기 전에 고객만족 조사 카드를 먼저 작성하라네요.
친절하게 어디에 이름 쓰고 어디를 체크하고(물론 당연히 최고 만족란이죠),
마지막으로 설문란에 "매우 만족함"이라고 쓰라고 하시네요.
저는 혹시나 이렇게 하면 "보증수리" 해주려나보다 하며 떨리는 손으로 "매우 만족함"이라고 썼답니다.

그런데 기사님이 컴퓨터를 직접 들고 나오시겠다네요.
그러더니 안내데스크에 갖다 놓으시며 "5만2천 원입니다!" 하시는군요.
하늘 무너지는 소리...
"아니 보증기간 아니에요?"
"아, 이거 간지가 1년하고 조금 지났네요. 보증기간은 1년입니다."
이런 젠장, 그럼 왜 나더러 "매우 만족함"이라고 쓰라고 한거야. 지금 나는 하나도 안 만족한데...

아, 오늘 비도 추적추적 내리는 게 엄청 기분이 안 좋습니다.
에잇, 앞으로 삼성컴퓨터 다시는 사나 봐라.
하긴 그런 말 있습니다.
"다시 보자는 놈 하나도 안 무섭다."
그렇지만 저는 다시 보자는 놈이 아니고 다시 안 보자는 놈이니까,
혹시 무서워하지 않을까 싶어서 다시 한 번, 

"에잇 이놈의 삼성컴퓨터 다시는 사나 봐라!"  

하하~ 그러고 나니까 속이 좀 풀리네. 에유, 속 좁은 인간 ^*^              

ps2; 그러고 보니 오래 전부터(거의 1년 전) 컴퓨터가 갑자기 혼자서 윙~ 소리를 내며 꺼지곤 했었거든요. 
그럼 "이거 왜 이러나?" 하면서 다시 켜서 쓰고 했었는데(또는 혼자 다시 켜지기도 하고요),
알고 보니 전원모터에 문제가 있었던 겁니다.
문제가 있다고 느꼈을 때 진작 왔어야 하는데... 
에고 다시 속좁아지면서 "아까바라, 피 같은 내 돈 5만 원!" 

아무튼 서비스 "매우 만족합니다"는 취소합니다. 
1년도 못 가는 모터를 갈아주고선 (그때도 5만원 냈거든요) 
자기 눈앞에서 서비스 최곡 만족에다 체크하라고 시키는 건,
이거 어디 북한 공산당 투표하는 것도 아니고,
완전 반칙 아닙니까요?  
                                                                                                                                       블로그  구독+은 yogi Qook
Posted by 파비 정부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lfl 2010.02.08 16: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컴퓨터에 모터를 쓰나요...

    본인도 그런식으로 삼별에 데이고 나서는...

    삼별제품은 안삽니다.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2.08 17: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모터가 아니라 전원공급장치였나봅니다. 제가 좀 무식합니다. ^*^
      영수증에 처리내역을 확인해보니, <smps 교체>라고 써있네요. 삼성컴에서 이 부품이 특히 말썽인 모양이지요. 갈아 끼운지 얼마나 됐다고.... 벌써 몇 달전부터 갑자기 컴이 혼자서 꺼졌다 켜졌다 하더라니... 이거 부품값이 너무 비싼 거 같습니다. 오늘 달아준 건 좀 오래 갈런지, 으이그~ ㅎㅎ 죄송합니다. 괜히 방문객 한테 ㅎㅎ

  3. Favicon of http://blog.daum.net/mylovemay BlogIcon 실비단안개 2010.02.08 18: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라면 그 카드 다시 달라고 합니다.
    더 쓸게 있다고요.

    우린 삼성이 아닙니다.
    kbs와 마찬가지로 불매대상 품목이라서요.

    잘 지내시지요?

  4. 황당한경험이네요 2010.02.08 18: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에 등장하는 저 수리기사는 정말 어이가 없군요.
    원래 수리 전에 먼저 무상으로 수리가 가능한지,
    수리비용은 얼마이고, 시간은 얼마나 걸리는지 등을
    알려주고 고객이 최종결정을 하도록 해야지 보증수리 해준다고 가져간 다음 일단 수리 해놓고 비용을 청구하는 건 무슨 경우란 말입니까.

    강하게 어필하시지 그러셨어요.

    서비스에 점수를 매기는 시스템이 기사들을 궁지로 모는 측면도 있고, 기사의 직접적인 수리행위나 고객응대와는 상관없는 부분 예를 들어서 보증기간이 짧다는 고객의 불만, 제품 자체의 내구성이 떨어지는 부분 등에 대한 회사를 상대로 해야할 불만이 작용해 수리기사의 서비스를 '불만족'으로 평가하는 경우도 많은 것 같습니다.

    하지만 말씀하신 경우는 아무리 좋게 봐주려고도 해도 정말 어이가 없네요.

    애초에 처음부터 자기가 잘 알아보고 수리비가 5만2천원 든다고 했더라도 수리를 하셨을테지만 그래도 이런 건 경우가 아니죠.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2.08 19: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마 보증수리 기간 부분은 제가 잘못 들었을 수도 있겠지요. 제가 전원불량 때문에 몇 번 갔던 터라 이 기사님 안면이 많거든요. 그래서 대충 넘어갔을라나? 그래도 좀 그렇네요.
      그러나 어쨌든 이 부품은 정말 문제가 많은 거 같습니다. 제가 컴퓨터를 잘못 산 건지... 그런 거 있잖습니까? 재수없게 불량품으로 나온 제품을 샀다든가... 뭐 그런 거 말입니다.

  5. Favicon of http://kennick.tistory.com BlogIcon 켄닉 2010.02.08 18: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공감되는 글이에요. 기업에서 보고 이런건 좀 고쳤으면 좋겠다는 -_-
    서비스에 점수 매기는 건 고객인데 ... 그걸 쳐다보고 있으면 어찌 매우불만족에 표시하겠습니까 -_-?.....
    [ 저런 일은 정말 자주 있죠 ]
    너무 실적에만 매달리는 것 같아서 조금 슬프네요.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2.08 19: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ㅎㅎ 그렇죠. 나오고 나서 생각하니까 더 괘씸하더라고요. 바로 앞에서 떡 보고 서있는데, 도저히 최고 말고는 못 쓰겠더군요. 그래서 나오면서 고객의 소리 엽서 한 장 달라고 해서 들고 왔어요. 다시 보낼려고요.

  6. 뜸쓰 2010.02.08 18: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삼성에 전화해서 저 기사분 행동을 한번 말해보세요
    이게 어딜봐서 삼성 잘못인건지.....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2.08 19: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단 그래서 엽서에 자초지종과 영수증 카피 붙여서 보낼 생각입니다. 삼성으로요.

      그리고 기사분과는 상관없이 삼성 제품, 틀림없이 문제 있다고 생각됩니다. 제 경험으론요. 똑 같은 부품을 벌써 몇 번째 갈지 않습니까? 유상수리한 부품도 채 2년이 안 되어 다시 유상으로 오늘 갈았고요. 똑같은 사유로 말이죠.

  7. 목소리를 높여보세요. ^^ 2010.02.08 18: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목소리 높이고 소보원 들먹이면 알아서 해줄겁니다.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2.08 19: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한 10년 전만 해도 그게 통했거든요. 엘지하고 한참 경쟁할 때 그랬죠. 원래 엘지가 선발이니까 그거 따라잡을라고 서비스는 삼성이다, 뭐 이런 걸 내세웠었죠. 그렇지만, 요즘은 안 그렇습니다. 이제 삼성이 1등이란 생각을 하니깐 그런 서비스 정신을 필요없어진 게 아닐까,,, 뭐 그런 생각이네요. 그래도 목소리는 할 수 있는 만큼 높일 생각입니다. 뭐 물론 엽서 한장 보내고, 전화 오면 받아서 불만 말하고 그 정도뿐이겠지만요.

  8. 청소하셔야될듯.. 2010.02.08 20: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워는 청소하기 조금 힘들지만 그래도 간혹 해주셔야 좋습니다..
    어렵게 생각 마시고, 옆면 뜯어서 자동차 정비소 같은곳에서 콤푸레샤로 쏴~악~
    아니면 에어캔 3~4천원짜리로~ 보이는 먼지만이라도~
    봄가을에 한번씩 해주면 오래쓰실수 있습니다.
    주의하실점은 팬은 억지로 돌리면 발전기가 되니 잡고서 하시는게 좋다더군요.

    파워 52000원이면 아마도 as비용까지일텐데.. 1~2번 해보시면 금방 합니다.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2.08 2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그렇군요. 안 그래도 분기별로 한 번씩 청소는 해주고 있답니다. 콤푸레샤는 없으니까 수영장에서 쓰는 애들 튜브 바람넣는 거(이름이 뭐지요?)로 불고, 팬 사이에 끼어 솜처럼 뭉친 먼지는 핀셋으로 집어내죠. 앞으로는 자동차 정비소에 들고가서 콤푸레샤로 솨~악~ 불면 시원해지겠네요. 고맙습니다.

  9. 순대국밥 2010.02.08 20: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오늘 SMSP교체 했는데 요상하게 근데 62000원 나왔어요.
    왜 같은 서비스를 받았는데 가격이 다른건지 @_@;;;;
    출장비에 수리비가 27000원인가 그렇고 나머지가 부품비라던데...
    이거 A/S 센터에 항의라도 해야하나??


    >>아 이제보니 직접 A/S센터가 가져가셨군요
    여하튼 저도 오늘 고치면서 너무 비싸서 돈내는데
    손이 바들바들 떨리더라구요 으흣

  10. Favicon of http://eld.wo.tc/ BlogIcon eld 2010.02.08 21: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기업 컴이라고 무조건 좋은부품 쓰는거 아니예요.
    특정기간 무상으로 출장수리 해주는거 끝나는 순간 조립컴 이상의 지옥을 볼 수 있지요.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2.08 23: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건 맞는 말씀 같습니다.
      제 컴도 문제는 같은 부품을 갖고 계속 이러고 있다는 거지요. 그것도 꼭 무상수리 기간 살짝 지나서 말이죠. 1년은 너무 짧은 거 같아요.

  11. BlogIcon 삼성컴퓨터 2010.02.08 21: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 글쓰신 분들중에서 멀 모르시는 분들이 많은데요 삼성맨들만 있어도 삼성은 지속적인 성장이가능합니다.

    사나 안사나 맘대로 그렇다고 삼성은 없어지지 않아요 차라리 삼성껄 많이 많이 사서 불만을 최고로 고조시킨뒤 품질향상을 시키는게 옳은 일반소비자의 선택일꺼에요~

    그리고 두, 세번 안물어보네요 어디는 서비스 할때 서비스 기사한테 점수 준 다음에 몇시간 지나서 대리점전화로와서 다시 점수 불러달라고 하던데....... 마산역앞 삼성전자 서비스센터가 배가 불렀구만~

  12. 지나가다가 2010.02.08 22: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군요.삼성서비스센터 한번은 밥솥때문에 그리고 삼성하드 때문에 여러번 갔었지요..근데 전 고객 소비자 만족카드 작성하라는 말 없었습니다. 비용이 많이 들어가는것은 먼저 물어보더군요.비용말하고 고칠것이냐고요?
    왠만하면 서비스점수때문에 굽신굽신거리는데 대리점마다 다른가 보군요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2.08 23: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객카드는 거의 작성하라고 할 텐데요.
      그리고 전화도 틀림없이 옵니다.
      서비스 잘 받았냐고요.
      저도 글에서 보시듯이 비용은 먼저 들었습니다.
      제가 고장난 부품이 거기서 그 기사님이 직접 간 거라고 말씀드렸고, 그럼 보증 어쩌구 하셨는데, 제가 잘못 들었는지는 몰라도... 대충 그리 된 겁니다.
      그래서 제가 미리 그렇게 물어봤지요. 이거 소모품이냐고... 매년 와서 갈아야 되는 거냐고.. 그러니까 그건 아니라고 하더군요.

  13. Favicon of http://muye24ki.tistory.com BlogIcon 무예24기 2010.02.08 22: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다받고나서 고객평가 하는데

  14. 행인 2010.02.09 02: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워서플라이 (전원공굽장치)라고 하며 본체 뒷부분 윗족에 달려있습니다. 본체에서 그게 나갈 때가되면 전원이 꺼질 때 "닥"소리가 점점 더 커지더라구요.

    저도 1년에 1번골로 나갔는 데 나중에 알고보니 정격전압 400W이상의 걸로 교환해줘야 시스템이 안정적이되고
    수명도 길어진다고 해서 저는 직접 구입해서 교환했습니다.

    컴퓨터를 잘 사용하실려면 , 컴퓨터 조립하기를 읽어보시면 고장원인이나 업그레이드, 컴속도바르게만들기등등

    여러가지를 이해하기가 쉬워지고 웬만한 공장으로는 센타가지 않아도 됩니다.

    • 행인 2010.02.09 02:39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리고 서비스 직원이 잘못한 것은 없습니다. 제품이 수명을 다해 교환해야했고 , 다만 보증기간1년이 넘어서 수리비를 지불해야하는 불운?이 있었을 뿐이며

      그 지불비용5만원과 직원이 요청한 고객만족도검사와는 별개가 아닌가요.

      저도 센타이용시 고객만족도검사시

      불만이 없는 한은 "최고"라고 표기해줍니다.

      그건 일종의 통과의례요. 서비스기사분들에게는

      단비이며 필수라고 생각하기때문입니다.


      5만원은 물품교환비이며,

      정당한 댓가를 요구한 서비스직원을 폄훼하는 포스팅은

      부끄러운 부분입니다.

    • Favicon of https://go.idomin.com BlogIcon 파비 정부권 2010.02.09 0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맙습니다.
      1. 파워 문제로 인해 이미 너덧 차례, 그 중 두 번은 유상 교환수리(나머지는 파워 문제가 아니라 프로그램 문제인데, 프로그램 새로 까는데 3만원 한다고 해서 그냥 자체 해결했지만, 알고 보니 이것도 파워 문제였던 걸로 보임) 했으므로 삼성에 대한 불만이 누적돼 있습니다.
      2. 직원에 대한 불만은 위 불만에 더해 자기 앞에서 고객만족 조사표 답을 달도록 했기 때문입니다. 저는 엎드려 작성하고 자기는 옆에 서서 내려다 보고 있었습니다. 사실 최고라고 달고 싶은 마음은 별로 없었습니다. 그 직원은 저하고 벌써 이 컴퓨터만 가지고 너덧 차례 만났으니까요. 서비스가 별로였죠. 그 직원이 문제가 아니고 삼성의 서비스 정책이 문제일 수도 있겠죠. 아마 그렇다고 봅니다.

      그런데 그 직원은 체크 말고 별도로 기록하는 란에다 손가락으로 친절하게 짚어주면서 "매우 만족합니다."라고 불러주었답니다. 그걸 여기다 얘기해서 부끄러운 일이라뇨. 저의 정당한 불만을 폄훼한 그쪽 행인님이야말로 부끄러운 줄 아셔야 합니다.

    • 삼성 알바요? 2010.02.09 08: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당신이 더 부끄럽소

  15. Favicon of http://cfpnews.net BlogIcon 해피가이 2010.02.09 08: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워 5만2천원 짜리면 좋은건데... 2~3만원 짜리 저가 파워, 그냥 1만원 짜리 파워사도 일년에 사망하지는 않는데... 너무 비싸네요. 그 파워 시중에서는 2만원도 안할 듯 합니다.

  16. 이야기 2010.02.09 09: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워용량에 따라 틀리겠지만 보통 3-4만원의 파워를 쓰겠지요.
    나머지는 A/S비용이겠지요.

    근데...해피가이님 말씀대로 만원짜리 파워도 좋습니다.
    물론 정격인지 의심되어서 내부 다른 부품이 손상될까봐 걱정을 해야겠지만 ㅎㅎ

    유상수리이고 출장도 아니시면 직접하시는게 싸게 먹힐 것입니다.....

    근데 꾸준히 파워쪽에 문제가 있다면 집안 PC에 접지가 안되어 있는건지?
    또는 먼지가 자주 쌓이는지 확인이 필요할듯 하네요.

  17. Favicon of http://lovessym.tistory.com BlogIcon 크리스탈 2010.02.09 10: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파워는 1년만에 사망하지 않는데 운이 안좋으셨던거 같습니다.
    저는 조립제품 쓰는데 혼자 저절로 꺼졌다 켜지는 일이 있어 AS불렀더니
    제가 조립한 제품들은 무상수리기간이 3년이라더군요.
    물론 종류마다 다 회사가 다른 제품을 썼는데 모두 3년이라고 해서
    무상수리 받아 다 교체했어요.

    삼성 홈페이지에 한번 올려보시지요...
    그래도 대기업인데..

  18. 퐁퐁 2010.02.09 10: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씀은 점잖게 하셨지만 열 많이 받으셨겠어요
    그런데 그 기사는 왜 보증수리 해주고 청소까지 해준대놓고 수리비를 받는거죠..
    한해 10조원의 순익을 내는 삼성전자인데 아무래도 그런 부당한 수리비까지 다 포함됐겠죠 -.ㅡ

  19. ㅇㅇ 2010.02.12 03: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봤습니다..
    http://ref.comgal.info/

  20. 백현길 2010.05.14 15: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삼성컴퓨터제아는장은석이란친척이있는데서봤는데5년넘게컴퓨터게임많해서고장났습니다.물론매일고스톱게임만이모부가했지요.그것도하루에6시간씩풀코스정도로돌렸지요.정말좋습니다.그리고강부장님은10년넘게아이들이게임도하고인터넷검색도하고해서10년넘게느려져서하드바꾸고해서돈많이안들고10년넘게섰지요.최고중에최고맞습니다.고장은게임많이하면5년지나서수명다되거밖에없습니다.삼성컴퓨터가제일좋고그다음lg입니다.모니터 본체삼성이최고좋습니다.분명히말합니다.

  21. Favicon of http://www.longchampsaleukxr.com/ BlogIcon longchamp 2013.01.06 02: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http://www.hermesoutletx.com/ hermes hambre como si la promesa de la reforma de la educación, el tacto ilusorio también tocó el borde. No dormir así que se levantó para mirar por la noche. Entonces de repente corazones hermes barrió una sensación indescriptible. Peek en torno a Susan, la luna como una máscara generalmente luz colocada en su rostro, la boca parece también con una sonrisa, el cabello Jisi con los labios, es el reino de la clase de letras acordes sensuales.

    http://www.hermesoutletx.com/ bolsos hermes que no puede soportar la Biaoliruyi su hermosa,http://www.hermesoutletx.com/ y se volvió a ver el otro lado de la ventana.Hermes puede sentarse en el coche no estaba seguro. Xu Kuangdi tuvo que esperar esto, dijo que Shanghai para saltar del coche, tiene que tener para ser cargado. Sólo oí detrás de "Wow boom" de sonido, hermes creo que convirtió el coche de su propia clase, y se volvió a mirar, la carretera principal a ruidos fuertes gradualmente disminuido. hermes ir a ver la admiración que el cuerpo de camión hiel completar, hay ventanas ruedas.

    El calor http://www.hermesoutletx.com/ hermes Mangqu, dijo: "Tienes frío, cubierto de ropa."Car una chica se levantó iniciativa: "canto hermes, OK?"Una mirada más completa, hermes alrededor Susan seguía con vida, si, y luego dijo: ". Cómo lo feo""No digas que los demás, también es una cosa divertida para todos. Hey, hermes, ¿tienes hamb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