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선덕여왕이 한창 인기다. 그런데 이런 인기바람을 타고 별 시답지 않은 이야기가 떠돌고 있다. 박근혜가 선덕여왕을 닮았다는 거다. 물론 이런 이야기들은 이미 선덕여왕이 방영되기 전부터 친박계 주변으로부터 슬금슬금 흘러나온 것들이다. 그런데 이런 의도가 뻔한 이야기를 <MBC 생방송 아침>이 전파에 실어 전국에 흘려보냈다.


당연히 논란이 벌어졌다. "박근혜를 그렇게 비유하니 그럴 듯하다!" 부터 시작해서 "어떻게 박근혜를 선덕여왕에 견줄 수 있느냐?" "박근혜는 선덕여왕이라기보다는 차라리 미실에 가깝다!"라는 의견까지 다양한 논쟁들이 쏟아졌다. 그러나 대체로 어이없다는 반응이 다수였다. 당연한 이야기다.

선덕왕과 박근혜의 공통점은 오직 한가지 뿐이다. 여자라는 사실. 만약 이 사실 때문에 선덕왕과 박근혜를 비교하는 것이라면 그야말로 어처구니 없는 짓이다. 그리 말한다면, 나는 세종대왕이나 이순신 장군과 닮았다고 해도 아무도 이의를 달지 못할 것이다. 그분들과 나는 남자라는 공통점을 가졌다. 

그러나 현명한 사람들은 여자라는 공통점만을 내세우는 바보 같은 짓은 하지 않는다. 그들은 선덕여왕과 박근혜가 세 가지 공통점을 갖고 있다고 늘어놓았다. 첫째는 지지기반이 경상도 지역으로 같다는 것이며, 둘째는 최고 지도자의 딸, 즉 공주 출신이란 점이 또한 같고, 셋째는 선덕화라는 박근혜의 법명이 선덕여왕과 같다는 것이다.  

세 번째 이유는 별로 거론할 가치도 없다. 도대체 이름을 두고 이런 말장난을 벌이는 것이 진실하게 받아들여지는 사회라면 여자들은 모두 선덕이란 이름을 갖게 될 것이며 남자들은 모두 담덕이 될 것이다. 그럼 두 번째 이유를 들여다보자. 선덕여왕과 박근혜가 모두 공주였다는 점을 강조한다. 최고 지도자의 딸로 통치수업을 받았다는 것이다.

두 사람이 모두 공주 출신이라고? 맞는 말 같기도 하다. 그래서 박근혜를 수첩공주라고 부르기도 한다. 물론 이 수첩공주는 박근혜의 무식함을 빗대어 놀리는 말이긴 하지만 그녀의 출신성분에 가장 적절한 말일 수도 있겠다. 그런데 지금이 왕조사회던가? 어떻게 박근혜를 공주에 비교하는 난센스를 남발할 수 있단 말인가? 

그렇게 본다면 북한의 김정일이야말로 박근혜와 가장 닮은 사람 중에 한 사람이다. 김정일은 북한의 절대적 지배자인 김일성의 아들이 아니던가. 박근혜가 공주라면 김정일은 왕자란 말인가. 시계는 미래를 향해 오늘도 어김없이 돌아가고 있건만 민주공화국의 정신세계는 거꾸로 왕조시대를 쫓아가고 있으니 한심한 일이다.  

박정희 왕가의 가족들?


그러나 더 한심한 것은 다음 첫 번째 이유다.  박근혜의 지지기반이 경상도 지역으로 선덕여왕과 일치한단다. 선덕여왕 당시 신라의 전 국토가 경상도 일원이었으니 이 비유도 적절한 것은 못 된다. 그저 말장난일 뿐이다. 게다가 공영방송이 생방송으로 지역주의를 부추기는 듯이 말을 만들어낸 것은 매우 적절치 못한 태도다.

어떻든 좋다. 박근혜의 지지기반이 경상도 지역이라서 선덕여왕과 닮았다고 치자. 그럼 김정일은 지지기반이 북한 지역, 즉 과거의 고구려 지역이라서 광개토대왕과 닮았나? 광개토대왕도 남자요, 최고지도자의 아들이었다. 그럼 완벽하지 아니한가. 김정일이야말로 완벽하게 광개토대왕과 닮은 꼴이라고 말해도 무슨 문제가 있겠나.

이름? 그거야 죽기 전이든 죽은 후든 시호를 담덕이라고 내리면 될 일이다. 그까짓 게 무슨 대수가 되겠는가. 선덕여왕은 세종대왕에 버금가는 업적을 쌓은 인물이다. 선덕여왕대에 일구어낸 과학기술의 발달은 우리의 상상을 초월한다. 또한 선덕여왕은 위기에 처한 신라의 국력을 일으켜 삼국통일의 기초를 쌓은 인물이다. 

그런 점에서는 세종대왕보다 더 뛰어났다고 말할 수도 있다. 세종대왕 역시 과학기술 뿐만 아니라 국력신장에도 괄목할 업적을 세웠다. 4군6진을 개척해 오늘날의 국경선을 확정지은 인물이 세종대왕이다. 그러나 세종대왕은 안정된 정국을 기반으로 가졌다는 점에서 그렇지 못한 선덕왕보다 우월한 위치에 있었다. 

광개토대왕이야 이름이 의미하듯 두말할 필요가 없는 영웅…. 이렇든 저렇든 <MBC 생방송 아침>에 의하자면, 이제 우리나라는 남에는 선덕여왕을, 북에는 광개토대왕을 가지게 된 셈인데 이를 두고 축하해야 할지 슬퍼해야 할지 갈피를 잡을 수 없다. MBC에 바란다. <선덕여왕>이 요즘 인기 정상을 달리다 보니 잠시 정신이 혼미해진 점은 이해가 간다.   

그러나 그렇더라도 재미있게 잘 보고 있는 드라마에 초를 치는 일은 제발 자제해주기 바란다. 오늘밤 <선덕여왕>에서는 김유신과 김서현이 살아서 돌아오고 진골신분과 영지도 회복하게 된다고 한다. 지난주에 포스팅한 <이요원이 창조할 선덕여왕의 이미지는?>에서 내가 말한 것처럼 미실 일파의 계략이 거꾸로 미래의 선덕여왕에게 날개를 달아주는 꼴이 되었다. 

그런데 이렇듯 본격적으로 재미있어지려고 하는 <선덕여왕>에 박근혜 이야기가 튀어나오니 맛있는 밥상을 받아놓고 오물을 뒤집어쓴 기분이다. 매우 불쾌하다. 마지막으로 하나만 의문을 제기하며 마치기로 하자. 진실로 드라마에 등장하는 덕만의 어디가 박근혜와 닮았단 말인가? 시시콜콜 모든 일에 관심을 보이며 앞장서는 덕만과…

모든 국가대사에 등을 돌리고 침묵으로 일관하는 박근혜, 심지어 자기 당이 위기에 처해도 입을 닫고 칩거하기를 즐기는 박근혜의 어디가 선덕여왕과 닮았단 말인가?          파비
Posted by 파비 정부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지랄이 2009.07.01 09: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 지랄을 떨어봅니다.
    나도 그닥 박근혜를 좋아하진 않지만 댁들이 하도 지랄을 떨길래 나도 한번 지랄을 떨어봅니다.
    수첩공주란 머리가 나빠 하는게 아닙니다, 그만큼 정확하고 계산적이랄수 있겠죠. 나도 젊어 직장생활할때 그날해야 할 일을 100가지 정도 수첩에 써가지고 다녔었습니다. 이게 머리가 나빠 그러니 어쩌니 할 성질이 못됩니다.
    십인 십색이라 보는 관점에 따라 다르게 이야기 할 수도 있지만 그렇게 하면 자신이 올라가나요?

  3. 2323 2009.07.01 09: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토나오는 소리하고있네

    빨끈혜가 공ㅈ .... 아우 말도 안나온다 ㅋㅋ푸하하

  4. 지랄이 2009.07.01 09: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첩에 꼼꼼히 적는 모습이 보기 좋기만 하더만 오ㅒ들 지ㄹ ㅏ ㄹ이야

  5. 우리가희망이다 2009.07.01 09: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 MBC를 믿는다.
    PD는 고도의 박근혜 안티였을것이다.

  6. 차가운감자 2009.07.01 09: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백두산 빼앗겨가는 김정일이 어째서 광개토대왕이냐

    • 그네언니 2009.07.01 15: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몰라서 물으셔쎗요.

      그네를 선덕여왕에 비유하는 어불성성 때문이지요.

      혹시 그것을 동감하신다면, 당연히 김정일이 광개토대왕 맞쪄.ㅋㅋㅋㅋ

  7. Favicon of http://ㄴㄴ BlogIcon 비싼밥먹고 2009.07.01 09: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하하하................................................ 비웃음도 아깝다.
    콧구멍이 두개라 숨쉰다.

  8. 파비 2009.07.01 10: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한심한 인간.
    비교할걸 비교해라
    아무리 박근혜가 싫다고 해도 그렇지 김정일과 비교하냐 ?

    도대체 박근혜가 싫은 이유가 뭐냐 ? 야당의 정치인들중 대한민국을 위해 해놓게 뭐 있는 인간들 있냐 ?
    꼭 별 볼일 없는 인간들이 부정을 위한 부정만 하고 있어요..

    이래서 대한민국이 맨날 쌈질이지..

    • Favicon of http://go.idomin.com BlogIcon 파비 2009.07.02 00: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비판이든 비난이든 달게 받겠지만, 제발 이름만은 사칭하지 말아주세요. 도대체 박근혜가 좋은 이유가 뭡니까? 제가 볼땐 꼭 별 볼일 없는 인간들이 박근혜니 이명박이니 맹종하는 거 아닐까요? 김일성이 맹종하는 거나 박정희 맹종하는 거나 무슨 차이가 있죠?

  9. 오늘은 2009.07.01 10: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실과 덕만의 리더쉽을 비교해보면...
    얼마나 박근혜랑 틀린지 알수 있겠죠...ㅋ

    박근혜의 리더쉽은 미실과 같죠...ㅋ
    온갖 정치공학적으로 생각하는 모습이...

  10. 꿈틀이 2009.07.01 10: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만약 그렇다면...
    결국은 고구려는 망하고 신라는 삼국을 통일하게 되는거네요.
    당나라의 힘을 빌려서?
    여기서 당나라란???
    자국의 힘으로 통일을 하려는 북한과 미국과의 우호관계를 유지하며 국제적 우위를 통해 통일을 준비하는 남한...

    선덕여왕인지 광개통대왕인지는 모르겠지만
    고구려와 신라인 것 같긴 하네요

  11. 한방에훅간다 2009.07.01 10: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촌철살인입니다.
    박근혜가 선덕여왕 이면 김정일이 광개토대왕 ㅎㅎㅎ
    아무튼 대한민국은 언론사가 대한민국 모든일을 좌지 우지 한다고 봐도 무방합니다.
    그만큼 언론사(방송사,신문사)의 역할이 중요하다는것이죠.
    언론사의 여론조사로 대통령 후보 만들어주고 대통령 만들어주고
    언론사의 여론조사로 국회의원 후보, 지자체장 후보 만들어주고 당선시켜주고
    언로사에서 돈 많이 버는 연예인 만들어주고
    이래서 언론이 개혁이 되어야 하나 봅니다.

  12. DeBarto 2009.07.01 11: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 시점에서 서방양키들,유엔 등과 맞짱뜨고도 전혀 밀리지 않고 오히려 날이갈수록 강해지는 북한을 보면 김정일은 광개토대왕보단 칭기즈칸에 가깝지 않을까...

  13. 어이상실 2009.07.01 11: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증말 별 웃기는 꼬라지는,,아휴 이넘의 나라의 정치한다는 인간들은 죄다 쓰레기 종자들,,인제 별짓을 다하는구만,,독재자 딸을 저리 추앙하니 멀었다 멀었어 대한민국

  14. megod 2009.07.01 12: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그네가 선덕영왕이라고 어느

    미친놈이 그랬단 말입니껴?


    박그네는 암것도 아닙니다


    그저 그네나 타면서 앉아있기만 할뿐


    도데체 왜들 박그네를 밀어주는지 ,,,


    어이없을뿐입니다 ~!

  15. rmflenddl 2009.07.01 12: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라가 돌아가니
    이상한 논리들만 나오고 ,..
    오만원권 신사임당이 박근헤랑 닮았다고 하질않나
    선덕여왕이 박근혜?
    박근혜씨가 나라를 위해 무얼 했는지.
    그저 자기 밥그룻 챙기기에만 열중하는 여자이신데..
    박근혜 지지자 여러분들?
    나라를 위해 무엇을 했나요?

  16. 미친년들 2009.07.01 13: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근혜가 뭐든 간에 언론에 놀아나 여론이 또 분열하는 구나..

    꼴 좋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7. 그네언니 2009.07.01 14: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세가지 닮으면 대선 승리! 그네여왕 되는건가?
    다 닮았다면 대선때 그네, 한표 찌거주마.

    1. 선덕여왕이 동생남편 빼앗은 것.
    2. 남편이 셋 이상이었다는 것.
    3. 자식도 낳았는데...(현재 저출산이 엄청 심해 20년 후면 고령사회만이 판을 칠판에 시집이 가셔서 자슥 낳아 알콩달콩 사는게 어떨지? 그게 국가를 위한 진정한 그네의 몫이라고 권유하고 싶다.)

    그럼 그네는 모야?
    개털?

    • ggg 2009.07.01 17: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박근혜 까기 1등입니다. 공부하세요.

    • 역사 역사 2009.07.01 17:36  댓글주소  수정/삭제

      죽은동생 남편 득한것이 당시에 무슨 대수라고,주몽이의 고구려는 형사취수제가 있어, 형이 죽으면 형수를 그냥 품을수있었고,고려시대도 왕족들끼리 결혼시켜 왕권강화를 꾀하였는데, 지금 관점에서보면 뭐 이런패륜이 없다하겠지요. 남편이 셋이상인건 그만큼 신라가 여성인권이ㅣ 그 어느시대보다 월등했다는것이고, 그대의 조상이 만약 조선시대의 양반이였다면,첩첩산중으로 첩이 있었을지도 모르는데말이오...자식? 자식을 못낳는 여인이나 결혼안한 여인들을 비하하는것이요?

  18. ggg 2009.07.01 17: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결론은 선덕여왕보다 박근혜가 낫다는것이지...물론 박근혜보다 육영수가 2000년 역사 최고의 여인이였다하겠습니다..

    • 알바맞죠? 2009.07.01 19:09  댓글주소  수정/삭제

      알바 맞죠? 제발 알바라고 해줘요
      이게 제정신인 한국국민 입에서 나온 말이라고 생각하면
      소름이...


      알바맞죠?

      자신의 어머니도 육영수여사보다 못하다고 생각하나요?
      왜 에바 페로가 떠오를까요?
      쇄뇌인가요?

    • 골패 2009.07.02 17:42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작 생각 나는게 알바냐? 국민의 대다수가 박근혜 칭송한다~글고 니들이 아무리 아니라고 우겨도 박근혜 사진 한장 들고도 국회의원 될 정도로 그의 지도력은 엄청나다는 걸 인정 못하지? 배아자 아파서리....ㅈㅈㅈ

  19. 골패 2009.07.02 17: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라잇 이 미친넘들아~ 엠비씨가 박근혜=선덕여왕 닮았다고 했지 박사모가 했냐? 아니면 박근혜지지자가 했냐?
    지들이 깝처 놓고 지들 끼리 희희닥 거리는 그런 버르장머리 없는 씨앗들은 태생이 도체 어디냐?? 고약한 종자들 같으니....ㅈㅈㅈㅈ

  20. 장고개 2009.07.08 14: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덕여왕이 얼마나 대단한지 몰라도 현재 근혜가 낫지
    민족중흥 조국근대화의 기수 박정희 닮은 것은 둘째치고
    청렴결백, 정치적 감각, 경제발전 감각, 통일에 대한 열망, 그간의 업적을 보면
    현재 남자 정치인 보다 훨씬 앞선다고 본다. 아무리 안티들이 욕설해도
    그는 국민 모두가 인정하는 국민적 지도자이다.
    지금 이명박 대통령이 너무 쎄서 숨 죽이고 있을 뿐이다.

  21. 영웅호걸 2009.09.24 16: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근혜가 선덕 여왕 보다 못할게 뭐 있냐?
    박근혜는 앞으로 대한민국의 리더가 되어 남북통일 시키고 중국의 발해 까정 먹으면 선덕여왕이 부활했다고 할지 누가알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