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배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11.10 빨갱이에 얽힌 추억 by 파비 정부권 (3)

김주완 기자는 경남도민일보 기자입니다. 그는 기자 신분을 십분 활용해서 지역현대사에 관한 누구도 넘보기 어려운 커다란 업적을 쌓았습니다. 주로 한국전쟁을 전후한 시기에 일어났던 민간인학살을 들추어내기 위해 지난 수년 간 그가 닳아 없앤 신발만 해도 상당하리라 짐작합니다. 

그런 그가 엊그제 그의 블로그에 올렸던 기사 「70 노인이 말하는 빨갱이의 정의 
http://2kim.idomin.com/521」에 실린 70대 노인의 육성은 그야말로
지난 수년 간 돌아다니며 파헤친 현대사가 고스란히 담겨있는 살아있는 역사였습니다. 영문도 모르고 굴비처럼 엮여가서 죽은 사람들에 대한 생생한 증언이었습니다. 심지어 남자가 멀리 출타하고 없자 그의 아내를 대신 엮어가서 죽였다는 이야기엔 넋을 잃을 지경이었습니다. 

산청군 시천면 외공리 발굴현장에서 유해의 상태를 설명하는 이상길 교수. 경남도민일보/김주완기자


그러나 아니나 다를까 말들이 많습니다. 이런 진실을 밝혀내는 사람을 도리어 빨갱이라고 모는 사람도 있습니다. 그러자 이어 김훤주 경남도민일보 언론노조지부장이 거들었습니다. 역시 그의 블로그에다 「21세기의 ‘빨갱이’와 150년 전의 ‘천좍쟁이’ http://2kim.idomin.com/523」란 제목으로 권력자들이 빨갱이를 어떤 용도로 이용해왔으며 빨갱이의 제대로 된 정의가 무엇인지 밝혀주는 좋은 글을 실었습니다. 

그런데 이분들의 빨갱이에 얽힌 이야기들 듣다보니 저도 갑자기 빨갱이에 관한 오래 된 추억이 하나 떠오릅니다. 저도 예전에 빨갱이 소리를 들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결혼 전
지금의 처가에 인사드리러 갔었던 적이 있습니다. 그때는 한창 때인 20대였는데, 연애 중이었던 아내가 집에 인사드리러 가자는 말에 아마 엉겁결에 가게 되었지 싶습니다.  

그때 저는 노동조합 일로 경찰에 지명수배 중이었고 제 아내는 마산수출공단 어느 공장의 노조 위원장이었습니다. 미리 이야기가 있었던지 장인, 장모님과 위로 언니 세 분과 형부들이 모두 모여 있었습니다. 제가 수배자라고 미리 언질이 있었으므로 모두들 긴장하고 있었던 모양인데, 막상 저를 보더니 약간 안심하는 눈치였습니다.

제가 당시만 해도 허우대가 꽤 멀쩡했습니다. 그래서 그랬던지 뭐 그렇게 대단한 빨갱이처럼 보이지는 않았나 봅니다. 어른들에게 큰절을 올리고 몇마디 물어보시고 대답하고 하는 의례적인 순서가 지나가고 과일상이 나오고 모두들 편하게 둘러 않았습니다. 그리고 어느 정도 긴장이 풀리려는 순간, 갑자기 제일 손위 처형이 대뜸 말씀하셨습니다.

"이 두 사람은 빨갱이 사상을 가지고 있어서 아무래도 안 돼. 두 사람은 고마 저 위에 평양에 올라가서 결혼하고 거기서 살든지 해."

"사람에게는 저마다 하나님이 주신 달란트(재능, 기독교에서는 이를 신이 부여한 운명으로 여기는 모양)가 있는데 그 달란트대로 살아야 되는 거야. 그걸 부정하는 사람이 바로 빨갱이지."

참고로 우리 큰처형과 큰동서는 서울에서도 꽤 큰 교회의 집사와 장로입니다. 대뜸 저더러 자기 동생 데리고 평양 가서 김일성이 밑에서 살라고 하니까 황당했습니다. 어쨌든 우리는 몇 년 후에 무사히 결혼을 했고 애도 낳고 잘 사는지는 모르지만 열심히 살고 있습니다.

그때는 노조만 한다고 해도 모두 빨갱이로 보는 시절이었으니 큰처형을 이해 못하는 바는 아니었습니다. 그리고 그 이후에 그분들이 저를 빨갱이라고 생각하시진 않는 거 같습니다. 저나 제 아내가 약간 좌파적 경향을 갖고 있는 건 알지만, 그렇게 (그분들이 생각하는 머리에 뿔 난) 숭악한 빨갱이처럼 보이진 않았던 모양입니다.   


그리고 오래지않아 학교 선생님들도 노동조합을 만들었습니다. 그리고 뒤이어 일반 공무원들도 노동조합을 만들었습니다. 그러고 보니 선생님들과 대학교수에 공무원들까지 모두 빨갱이가 된 셈입니다. 아마 모르긴 몰라도 머잖은 장래에 경찰들도 유럽 선진국처럼 노조를 만드는 세상이 올 겁니다.  

그런데 아직도 세상에선 빨갱이가 유령이나 악마의 거죽을 쓰고 돌아다니고 있으니 세상이 거꾸로 돌아가는 건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젊은 사람들 중에도 빨갱이 타령을 하는 사람들이 있다고 하니 그놈의 유령이 끈질기긴 끈질긴 모양입니다. 그나저나 이렇게 계속 거꾸로 돌다가는 어지러워서 모두 다 쓰러지고 말 것이 걱정입니다.  

2008. 11. 10.  파비

습지와 인간
카테고리 역사/문화
지은이 김훤주 (산지니, 2008년)
상세보기

Posted by 파비 정부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daum.net/mylovemay BlogIcon 실비단안개 2008.11.10 08: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읽었습니다.

    종교인들 이야기는 피하고 싶은데, 하게 되네요.
    종교인들 중에 특히 기독교인들, 이들이야말로 제가 볼 때는 깊은 빨갱이 같습디다.
    교회 다니지 않는 사람은 모두 이상한 눈으로 보니까요.


    참고로 집안에 목사님도 계십니다.
    고향 친구들도 상당수 교인이고요.

    • Favicon of http://go.idomin.com BlogIcon 파비 2008.11.12 18:57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이쿠, 늦게 봤네요. 기독교도라고 다 그런 건 아니겠지만... 부산의 모 교회 부흥회 동영상, 혹시 보셨나요?

      "사상구에 있는 모든 절간이 불태워지도록 기도합시다. 할렐루야.... 동래구에 있는 모든 절간이 불태워지도록 기도합시다. 할렐루야..."

      좌악~ 부산시내 각 구를 다 돌며 절간을 불 태운 다음, 대한민국 전체의 절간을 다 불태우도록 한 번 더 기도하는 친절을 잊지 않는 개신교도들을 보며,

      "아! 저것들, 미쳐도 단단히 미쳤구나. 아주 하느님 얼굴에 똥칠을 하는구나. 순 사탄 같은 놈들..."

      혀를 차지 않을 수가 없더군요.

      참고로 저도 가톨릭교도니 기독교도인 셈이죠. 가톨릭이 기독교의 원조인데, 제 주변엔 저따위 사람 한 번도 못 봤는데, 참 이상한 일이죠. 하여간 일부 개신교단은 참 문제가 많다고 봅니다. 이 사람들 스님 보고 사탄 물리친다며 기도하고 하는 거 보면 완전 배꼽 잡게 만든답니다.

      제가 볼 땐, 이분들보다 훌륭한 스님들이 천국 갈 거 같고, 이분들은 지옥 갈 거 같은데...

  2. Favicon of http://www.saclongchampsxr.com/ BlogIcon longchamps 2013.01.08 18: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Nada? No siguen también la http://www.planchasghdk.com/ planchas de pelo ghd? ! ¿Miedo de qué. Edad Wu realmente con ghd y un hombre realmente vio Edad Wu, y los ojos se oscureció King, ni fuera de pie en la mirada que el Hua Ting frío puerta seguido ghd y Xiaojian Zi, uh - view hermano a ver el espectáculo. "Edad de Wu a boca con el dorso faringe ghd, ghd en los ojos de estas personas y el rey ha muerto, no puedo decirlo.

    Orchid desaparecer a cabo, no fue a la puerta. http://www.planchasghdk.com/ ghd no está satisfecho con la invitación Edad Wu dijo: "De todos modos, quiero ver claramente malabaristas, no siguen estos señorita princesa se sentaron juntos, vemos claramente por delante".Wu edad era un poco no, el gusto, pero parecía contento ghd mirar no tener que llamar decepcionante primera ghd. Los sueños despiertos.

    Spoiler de cumpleaños Orchid o lisa, de todos modos, nos http://www.planchasghdk.com/ ghd españa tiene Ruleiguaner los vivos finalmente reconocido. Los invitados vio animado ghd en la audiencia gritando retrospectiva realmente feliz, simplemente desde entonces.Esfenvalerato Una incredulidad viendo el escenario con rodeando el oso ha sido vendado como ghd ghd y gritando detrás de gallina Edad madre Wu, famoso no es tan buena como la reunión, el cerebro ghd y Wu Edad residual en la medida en que parecía mu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