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7.08 건재 과시한 펠레의 저주, 남아공월드컵서도 완성되다 by 파비 정부권 (3)

이미지=뉴시스


















남아공 월드컵의 재미있는 관전 포인트 중 하나가 바로 징크스에 관한 것입니다. 월드컵에는 유독 깨지지 않았던 몇 가지의 징크스들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그런 징크스들은 이번 월드컵에서 대부분 깨졌습니다. 먼저 개최국은 반드시 결승 토너먼트에 진출한다는 징크스가 깨졌습니다. 남아공이 16강에 진출하지 못했기 때문이죠.

다음 유럽팀은 유럽 대륙 밖에서는 한 번도 우승한 적이 없다는 징크스도 깨졌습니다. 우루과이가 준결승전에서 탈락함으로써 유럼팀만 남았으므로 이번 대회 우승팀은 어쨌든 유럽팀 중 하나가 되게 생겼습니다. 이제 남은 징크스는 오직 하나, 그러나 세상에 가장 많이 회자되는 징크스이기도 합니다. 

펠레의 저주!!!

각국 축구 대표팀 감독들에게는 그 이름만 들어도 무시무시한 저승사자 같은 존재입니다. 만약 펠레의 입에 자국팀이 우승후보로 거론되기라도 하는 날엔 그날로 바로 지옥행입니다. 이번 남아공 월드컵에서도 펠레는 예의 그 저주(?)를 어김없이 쏟아냈는데요.  

처음에 이 저주에 걸린 팀은 늘 세계 최강의 전력을 가졌다고 인정받으면서도 단 한 차례도 월드컵을 들어본 일이 없는 스페인이었습니다. 그러나 다행히 월드컵 예선 첫 경기에서 부진을 보이자 펠레는 스페인에게 걸었던 저주를 철회했습니다. 그리고 다른 팀들에게 이 저주를 옮겼습니다.

브라질, 아르헨티나, 독일, 이 세 팀이 스페인 대신 저주에 걸린 것이었습니다.

과연 펠레의 저주는 건재할까? 세계의 호사가들의 이목이 이 세 팀에 집중됐음은 물론입니다. 메시와 카카가 이끄는 아르헨티나와 브라질은 역대 최강의 팀으로 손색이 없었습니다. 그 어떤 팀도 이 무적의 팀을 무너뜨린다는 것은 불가능한 일처럼 보였습니다. 이번에야말로 펠레의 저주도 그 힘을 다했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러나 웬걸? 펠레의 저주는 건재했습니다. 브라질이 네덜란드에 덜미를 잡혔습니다. 아르헨티나는 독일에 4:0이란 엄청난 스코어 차로 참패를 당했습니다. 그토록 화려하던 리오넬 메시, 이과인, 테베스의 삼각편대는 단 한 골도 넣지 못했습니다. 마치 진짜 펠레의 저주에 걸려 힘을 못쓰기라도 하듯 어이없이 무너졌습니다.

마지막으로 독일 역시 스페인에 무릎을 꿇었습니다. 8강전에서 보여주었던 젊은 게르만들의 넘치는 패기도 펠레의 저주 앞에서는 소용이 없었던 것일까요? 70 노인이 된 펠레가 이 소식을 듣고 어떤 기분이 되었을까요? 아마 이랬을지도 모르겠군요.

“음, 아직 내 건강엔 별 문제가 없군. 앞으로 12년은 끄떡없을 거 같아!”


읔, 12년이면 혹시 성사될지도 모를 2022 한국월드컵까지! 아무튼 펠레의 저주에서 우여곡절 끝에 해방된 스페인과 처음부터 펠레의 저주는 받아보지도 못한 네덜란드가 결승에 맞붙게 되었습니다. 한 번도 월드컵을 안아보지 못한 두 팀, 과연 월드컵은 어느 팀의 품에 안기게 될 것인가.  

설마 펠레가 다시 이 두 팀 중 한 팀에 저주를 거는 그런 불상사를 만들지는 않겠지요? 
   
                                                                                            이블로그가 맘에 들면 구독+신청 Qook!
Posted by 파비 정부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uggpascher-france.com BlogIcon uggpascher 2011.11.21 11: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에 이 저주에 걸린 팀은 늘 세계 최강의 전력을 가졌다고 인정받으면서도 단 한 차례도 월드컵을 들어본 일이 없는 스페인이었습니다. 그러나 다행히 월드컵 예선 첫 경기에서 부진을 보이자 펠레는 스페인에게 걸었던 저주를 철회했습니다. 그리고 다른 팀들에게 이 저주를 옮겼습니다.

  2. Favicon of http://www.uggunitedkingdomv.com/ BlogIcon ugg boots 2013.01.06 19: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Bevi questo, riscaldare lo stomaco." http://www.hermesitalyz.com/ kelly hermes una coppa, consegnata siede all'interno di Enthone Ming.Poiché l'unguento è stato completamente mani sfregamento sparsi, hermes diretto prese anche il calice, assaggiato uno.Assistenti di iniziare a servire, Huang Zhongren non a sinistra, è stato al servizio nel prossimo Lok Si Ming solo pensato, questa è la Huaya le regole anche non importava, hermes vedere Enthone reazione nulla Ming, accettato la sua presenza.

    Un posto come questo, http://www.hermesitalyz.com/ hermes italia è la prima volta, la novità si guardò intorno, ecco davvero un sacco di gente, uomini, donne e bambini hanno un sacco di gente era ancora visto in TV.identità hermes e il temperamento della gente di qui più o meno so, proprio non lo so, anche il compagno ha ricordato aggiornato. La gente intorno a seguire uno trovare dei ragazzi può essere tale un fuori nome dell'amore persone pulite sconcertato. Vedi anche un po 'strano per la visione Tea Enthone.

    Bisogno di essere preparati per voi un cambio di vestiti? ""Non farlo."" http://www.hermesitalyz.com/ birkin hermes prezzo, inferiore al salotto di esso.""Non". hermes ha rifiutato il regime Ren Huangzhong, soddisfacente per vedere dalla camera fuori dal massaggiatore. Contro il muro, in attesa di lui.

  3. Favicon of http://www.tomsshoesoutletsalegj.com BlogIcon toms outlet 2013.02.26 20: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우 지원 및 이월하고 있습니다.